전자과 학사졸로 설계직..

글쓴이
오아시스
등록일
2018-01-21 05:13
조회
2,478회
추천
0건
댓글
2건
취직시즌이 다가와 요 며칠간 대기업들의 직무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기업에서의 구체적인 업무가 뭔지, 필요한 지식이라던가 주로 사용하는 프로그램이 뭔지 등
정보를 얻기가 어려워 막막하여 현직자분들께 도움을 청해봅니다..

우선 제가 학부때 가장재미있었던 과목은 전자회로와 통신이론 쪽이였습니다.
가장 싫어하는건 코딩쪽이구요
전자과의 메리트가 HW와 SW를 적당히 아우르는 것이라 생각했는데
대부분의 기업이 HW와 SW를 나누어 뽑네요
SW로 승부하기엔 컴공에게 밀리고, HW를 지원하자니 학사졸이 할 수 있는게 있을까 하는
걱정이 큽니다..
좀 알아보니 회로설계쪽은 최소 석사이상 분들이 많이 자리잡고 계신거 같군요.
저는 가정형편으로 대학원 진학은 불가능한 상태입니다..ㅠㅠ
하지만 학부때의 적성과 흥미는 전자회로 또는 통신쪽임을 매우 확신합니다.
잠시 대학원진학을 생각할때도 그러했구요..

삼성과 하이닉스를 보면 HW쪽으로 학사지원도 가능은 한것 같던데
혹시 들어가는것 자체와 들어간 이후가 많이 힘들까요??
학부는 Y대 전기전자과 이고, 전자회로1,2, 통신이론, 디지털통신은 모두 A+ 이였습니다..
매트랩과 Spice 는 거의 2년가까이 다뤄왔구요..
이정도로 비벼볼만한건지.. 아니면 학사졸을 꿈꾸면 아싸리 공정쪽을 노려보는게 맞는건지..
길잃은 학부생에게 조언 부탁드립니다...

  • gksthf2 ()

    경험상 디지털쪽은 학부생도 무리없이 취업 가능한것 같아요!  다만 회로설계분야에선 석사졸업생이 성과를 더 잘 낼 확률이 높을것 같네요.
    취업만 보자면 디지털로 포지션잡는다면 학부생도 충분히 노려볼만 하다는게 제 생각이네요.

  • 샹화 ()

    회로 설계는 석사 이상이 가는 이유는 대학원 가서 회로 설계 툴(Cadence Virtuoso) 을 배워야지 할 수 있는 영역이라서 그렇습니다. 학부생한테 비싼 설계 툴을 쓰게 해주는 학교는 별로 없어요.

목록


취업/직장/스타트업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과학기술인 전직제한 반대 투쟁 (2004년) sysop 11-11 15486 3
7826 임베디드 리눅스 와 임베디드 펌웨어 의 차이점이뭔가요 ? 댓글 1 새글 Coco쿄 11-16 87 0
7825 대기업 이직 고민 새글 냐냐 11-16 98 0
7824 삼성전자 기구개발, 생산기술 직무관련 조언을 듣고 싶습니다~!! 말봉 11-13 163 0
7823 공기업 -> 삼성전자 미친짓 인가요? 댓글 20 포탄낙하 11-12 1191 0
7822 현대자동차 연구소로 이직 고민 중입니다 댓글 5 하놀루 11-07 895 0
7821 LG전자 H&A사업부 HW직무면접에 질문 드립니다. 사라미 11-06 309 0
7820 전자공학과 테스트/품질 직무관련 질문드립니다. 댓글 2 karma77 11-05 330 0
7819 알앤디 학사의 대우는 어떤가요?? 댓글 3 어디로갈야할까 11-05 917 0
7818 전기 전문직 직종분들에게 조언 부탁드립니다. HJ77 11-05 242 0
7817 전기공학도 1학년을 도와주세요 댓글 3 ㅎㅈ 11-02 507 0
7816 이직고민 민트라떼 10-28 404 0
7815 반도체관련 질문드립니다. 댓글 6 김희서 10-27 1011 0
7814 공대 졸업하시고 구매직무 하시는 선배님들 질문드립니다!! 댓글 20 두부차일드 10-25 1246 0
7813 계약직 연구원 괜찮나요? 초코파이 10-24 379 0
7812 드론 만드는 회사? 댓글 3 duwhkauh 10-22 640 0
7811 취업)삼성전자 모바일 사업부 배터리부서가 있나요? 댓글 3 저녁있는 10-22 738 0
7810 반도체 장비회사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댓글 1 vincentPang 10-22 536 0
7809 아날로그 회로에 대한 질문입니다. 댓글 3 포포야 10-18 677 0
7808 양산 엔지니어 직무 관련 질문 댓글 1 lionsheep 10-10 739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