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대생 대학원 진학

글쓴이
빵글동글
등록일
2018-10-05 14:50
조회
2,316회
추천
0건
댓글
4건
안녕하세요, 선배님들.

저는 현재 지방 사립대에 학부 4학년으로 이제 졸업을 앞둔 학생입니다. 대학원 진학과 관련하여 감히 여쭤보고자 글을 올리게 됐습니다.

얼마 전에 현재 학생연구원으로 일하고 있는 연구실의 지도교수님께서, 수도권 내 상워권 대학 중 하나의 공과 대학원에 추천을 해주셨습니다. 저에겐 정말 감사한 일이고 또 과분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마냥 기쁘지만은 않은 것이, 해당 대학원의 연구실에서 수행하고 있는 연구가 학생 개개인의 전문성을 길러주는 분야와는 거리가 먼 것 같습니다. 다시 말해, 연구 주제들 자체는 흥미롭고 또 학계에서도 많은 관심을 받아왔을지는 몰라도, 취직활동에 있어서는 연구소가 아닌 이상 갈만한 곳이 없어 보입니다.
저 또한 이런 것들이 고민인지라 솔직하게 지도교수님과 대화를 나눠봤으나, 교수님께서는 현재 저의 학부간판이 보잘 것 없기에, 대학원에서 배우게 될 내용을 나중에 써먹지 않더라도 학벌세탁하는 것에 시간과 비용을 투자할만한 가치는 있다...라고 말씀하셨습니다. 한편으로는 이러한 기회를 주신 것에 너무나 감사하면서도, 현재 산업 전반에서 요구되는 전문성이 없는 엔지니어를 도대체 어떤 기업에서 받아줄지가 의문입니다. 무엇보다 중산층도 못되는 가정형편 그리고 남들보다 2년이나 늦게 대학에 입학한 이유로, 대학원에 진학한다고 했을 때 감당해야하는 경제적 비용과 시간을 무시하기가 힘든 처지입니다.

신세한탄을 할 생각은 없습니다. 결정도 제가 해야겠지요. 다만, 선배님들께서 보시기에 제가 잘못 알고있는 부분이나 무지해서 아예 모르고 있는 부분들에 대해 도움을 주시면 진심으로 감사하겠습니다.

그럼 좋은 하루 되세요.

  • 김순원 ()

    1. 석사에게 전문성을 기대하지 않음.

    2. 같은 맥락에서 석사 졸업한다고 취업처가 변하지 않음.

    3. 설포카 대학원 친구가 생기는 건 평생 이득.

    4. 좋은 대학 좋은 연구실에서 학위를 하는 것도 이득.

    5. 다시 말하지만, 학위 그 자체가 꿀을 퍼주지 않음. 주어진 기회와 환경이 좋은 것임. 꿀은 자기 숫가락으로 퍼먹어야 하는 것. 하지만, 자기 루틴을 벗어나는 초인은 극히 드뭄 (없진 않음). 무시해도 좋은 극히 개인적인 편견이지만, 초월이 가능한 학생은 이미 학부 시절에 초월을 한다고 봄...

    6. 전문성에 대해 한마디 하자면, 공대 연구실에 나라가 연구비를 준다는 것은, 최소한의 산업성이 있다는 것임 (KISTEP 예타 등을 찾아볼 것). 나랏돈은 눈먼돈이 아님...

    7. 또, 그 연구실 다니는 학생들에겐 생각 할 수 있는 머리가 있음. 좋은 대학 다닌다고 다 부잣집이고 좋은 집안인 것은 아님...

    8. 가정사정이 나쁜 것으로 대학원 진학 여부에 대해 말하자면, 극악의 후진국에서 도망치듯 탈출해온 친구들이 있고, 어떻게든 불지옥같은 자국으로 돌아가지 않고 해외에서 버티기 위해, 눈뜨고 있는 모든 시간을 연구에 쏟아붓는 친구들이 한둘이 아님... 큰 미래를 바라는 것이 아니라, 그때 그때 가능한 최대한의 결과를 뽑고, 꾸역꾸역 자기 커리어를 쌓아나가는 것임... 개인적으로 평범한 학생이 여기까지 필사적이게 변하는걸 초월이라고 보는데, 이게 가능한 사람은 학부 때 이미 초월을 했을 것...

  • 김순원 ()

    종합하자면, 좋은 대학 좋은 연구실에서 석사를 해보는 것을 추천함. 평생에 자기 욕심을 한 번 탐구해 볼 수 있는 매우 좋은 기회라고 생각함...

  • 리영희 ()

    그 대학원에 가면...인건비를 조금이라도 준답니까? 그게 확인된다면, 가서 공부해 보세요. 그나마 작은 돈이라도 받으면서 뭔가 학위도 딸 수 잇고 하면 아무 것도 없는 것보다는 낫지 않을까 싶고...주어진 한정된 시간을 그나마 유용하게 쓰는 방법 중 하나일 수도...

  • 김밥 ()

    지방대 출신인 저의 의견을 말씀드리자면 지방대 석사라도 가지고 있는것이 엄청 도움이 됩니다. 학부출신은 나중에 자영업을 해야될지도 모릅니다.

목록


취업/직장/스타트업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과학기술인 전직제한 반대 투쟁 (2004년) sysop 11-11 15970 3
7868 화학과 학사 취업 조언부탁드립니다 댓글 1 새글 MINI1485 02-17 128 0
7867 삼성전자 5급 설비 엔지니어 예정 고등학생 질문있습니다 새글 고졸자 02-17 85 0
7866 대기업에서 스타트업 이직 댓글 3 새글 동글동그리 02-17 354 0
7865 기계공학과의 취업 고민 댓글 1 우와앙 02-15 245 0
7864 직장을 선택할 때 직장의 규모 댓글 1 pecho 02-14 456 0
7863 반도체 업계에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의 중요성은 얼마나 되나요? 김질럿 02-13 200 0
7862 삼성전자 DS 부서 및 사내대학원 진학 관련문의 댓글 1 고민걱정 02-12 475 0
7861 연료전지 분야에서 기계과의 역할 질문드립니다. 댓글 4 말봉 02-07 501 0
7860 석사만으로 얼마나 버티나요?? 댓글 1 보리보리 01-31 1076 0
7859 직장생활의 동기부여는 어떻게 만들어야 할까요? 댓글 3 팜워터스 01-26 822 1
7858 학사 졸업 후 대학원 VS 취업 댓글 3 예원 01-28 1382 0
7857 사회성에 자신이 없는사람은 어떤직업을 가져야할까요.. 댓글 6 진로물어보는사람 01-27 1422 0
7856 기계공학과에서 자동차 분야 관련 질문 드립니다. 댓글 8 오도독오도독 01-27 662 0
7855 설비직 가고 싶은데 준비는 어떻게 할까요? 댓글 3 삼류소설가 01-22 801 0
7854 이직은 결국 동종업계죠?? 댓글 1 kk88 01-14 1023 0
7853 한국에nems/mems 를 전문으로 하는 회사는 어떤 회사가 있나요? 댓글 1 진로물어보는사람 01-13 489 0
7852 딱히 하고 싶은 것이 없는 기계공학도입니다. 댓글 2 공돌이는공공운다 01-13 953 0
7851 회로 설계를 하고 싶은 학부생입니다. 댓글 7 벌새 01-11 989 0
7850 취업, 대학원 진학 고민입니다. 댓글 1 긱계 01-10 829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