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공엔지니어 경력개발에 관하여(혹은 새로운 도전)

글쓴이
몰랑소
등록일
2020-01-28 00:52
조회
545회
추천
0건
댓글
1건
선배님들 안녕하십니까?
모 석화사에서 다운스트림 화공 생산엔지니어로 근무하고있는 만 2년차 사원입니다.
대학시절 화공으로 전공을 선택 한 후, 운이 좋게도 메이저 석화사중 한곳에 취업을 했습니다만, 취업 이후에도 진로에 대해 고민이 많이 들어 글을 남깁니다.
직장생활은 역시 학부시절 생각했던 것과는 많이 다르더군요.
여수 산단에 근무하며, 일주일에 1~2번 있는 술자리, 늦는 퇴근시간, 가끔 있는 주말출근 생활을 겪어가며, '엔지니어'라는 직업에 대해 회의감이 생기더군요. 저희 부서장님이 말씀하신, '엔지니어는 자부심 하나로 버티는것이다'  라기엔, 개인적인 희생이 많이 요구 되는 것 같습니다.
제일 고민이 많이 되는건 '술문화'인데요. 사람사이 인간관계를 위해 술이 빠질 수 없는 여수산단 문화가 어렴풋이 이해는 되지만, 앞으로 회사생활을 할때, 참 고민이 많이 됩니다. '도대체 자기계발 및 개인의 퇴근후 삶은 가능한가?'라는 생각이 많이 드네요.

또한, 같은부서 선배들의 회사생활을 보고있자니, 앞으로 회사생활을 지속했을 때의 미래가 좋아보이지는 않았습니다. 주무엔지니어로서 각종 보고자료 및 문서작성, 부서장으로서 인력관리, 그밖에 경쟁에서 밀리면 도태되고, 매순간 평가받는 기업의 특성을 옆에서 보고있자니, 무슨 보람으로 화공엔지니어가 되었지 라는 생각이 많이 듭니다.
플랜트 공정설계에 비해, 화공지식을 깊게 활용할 기회가 상대적으로 적어, 이 길을 유지한 후, 10~20년 뒤, 전문가로서 성장할 수 있는가에 대해 의문이 듭니다. 그때까지 회사에서 살아남을 수 있는지도 걱정이 되구요.
작년한해, 회사가 나를 책임져주지 않는다는 마음가짐하에, 퇴근 후, 짬을 내어 기사자격증(가스기사,위험물산업기사) 영어점수(OPIC)등을 준비후 취득하였는데요.
만약 이 직장에 계속 다닌다면 화공엔지니어로서, 앞으로의 20~30년 뒤의 커리어개발이 어떻게 가면 좋을지, 그렇기 위해서는 어떠한 공부/진로 방향/이직의 길이 있을지 혹은 지금이라도 타 직종(공기업, 기타 전문직)으로의 이직이 좋을지 고민 중입니다.

혹시, 선배님들께서 위와 같은 고민을 과거에 하셨거나, 고민 후, 어떤 선택을 하셨는지 말씀해주시면 정말 감사드리겠습니다. 이길이 아니다 싶으면, 올해가 가기전에 다른길로 도전해 볼 생각이 있습니다.
엔지니어의 단편적인 부분만을 이야기한 측면이 없진 않지만, 진로 고민을 하고 있는 후배에게 좋은 말씀 공유해주시면 정말 큰 도움이 될 것같습니다.


혹시나 하여, 현재 객관적인 제 Spec을 말씀드립니다.
학교 : 상위권 공대(과기원)
학점 : 3.4/4.3
나이 : 29
자격 : 화공/가스 기사, 위험물산업기사
영어 : 토익 905, 오픽 IH

  • tSailor ()

    학점이 다소 낮지만 경력 이직을 원하면 충분히 공사 같은 곳으로 옮길 수 있어 보입니다. 다만, 거기에서도 지금같은 고민은 동일할거에요. 지금 회사가 근속년수가 충분히 길다면 굳이 공기업으로 옮기는게 의미 있을까 싶네요. (물론 이건 나이 많은 사람들의 관점이 많이 묻어있는...) 회사 내에서의 경쟁력을 어떻게 키울 것인가에 대해 충분히 고민해봤으면 좋겠습니다.

목록


취업/직장/스타트업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과학기술인 전직제한 반대 투쟁 (2004년) sysop 11-11 17765 3
7953 지방국립대 전기공학과 졸업한 29살 여자 진로, 어떻게 보시나요? 댓글 2 아스키 03-25 462 0
7952 삼성전자 ds부문 s.lsi 관련 질문 댓글 7 분홍슬리퍼 03-22 488 0
7951 회로설계 과정이 어떤식으로 이루어지는지 알고싶습니다. 그네후 02-20 346 0
7950 반도체 후공정 엔지니어의 커리어 관련하여 선배님들께 문의드립니다. 지나간다 02-13 408 0
7949 전자공학과 / 신소재공학과 반도체 취업 댓글 1 WODH 02-12 640 0
7948 전자공학과 스타트업 댓글 3 WODH 02-12 619 0
7947 올해 26살 항공전자정보공학과 3학년으로 편입하게 된 학생인데 미래 진로가 궁금합니다 댓글 6 WODH 02-09 502 0
7946 안녕하세요. 신소재공학 복수전공 고민중인 산업공학과 학생입니다. 댓글 2 IEsystem 02-03 342 0
7945 비전공자의 반도체 엔지니어 지원 가능성에 대한 질문입니다. 댓글 4 Limitless 02-02 733 0
열람중 화공엔지니어 경력개발에 관하여(혹은 새로운 도전) 댓글 1 몰랑소 01-28 546 0
7943 반도체 Back-end 설계 분야의 현업과 미래에 대해 여쭤봅니다 댓글 1 일해라백엔드 01-26 576 0
7942 산업공학과 학생 품질관리직 질문있습니다. 댓글 2 IEsystem 01-22 368 0
7941 기계공학과 + c언어 + 머신러닝= ?? 댓글 4 2020 01-22 1243 0
7940 플랜트 엔지니어 엑셀 연습? 댓글 3 두루루룹 01-05 829 0
7939 국내 공기업vs일본 대기업vs캐나다 중소,중견기업 조언 부탁드립니다.(기계공학) 댓글 5 프로고민러 01-03 1271 0
7938 반도체 공정엔지니어의 전망과 이직 댓글 3 JHYYY 12-23 2000 0
7937 내년에 지거국 기계공학과에 입학하는 고3입니다! 조언 부탁드려요 댓글 6 단비사랑해 12-14 1644 0
7936 플랜트 분야(기계) 취업관련 질문드립니다. BENGE 12-12 740 0
7935 물리학과 학부생은 여름방학을 어떻게 보내는게 좋을까요? 댓글 1 물리어네어 12-08 676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