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 개인적인 부연입니다.

글쓴이
김진구
등록일
2002-03-18 17:20
조회
7,427회
추천
0건
댓글
0건

  어떻게 정리를 해나가야 할지가 참으로 난감하네요.
먼저 개인적으로 저는 군대 안 간다고 한 적 없습니다. 그리고 어떤 방향으로 군복무를
할 지는 모르겠지만, 휴전상황인 이 시점에서 나 혼자만의 안식을 위해서 병역을 기피할
생각은 없습니다. 그러나 만일 내가 유승준이라면, 이라는 조건을 붙인다면 나는
자신있게 한국국적을 선택할 수 있을지에 대해서는 장담 못하겠습니다. 어차피 가정이
틀린 문제이기에 그 어떤 대답을 내려도 명제는 참이 되겠지만요.

  저는 사회적 합의를 어기겠다고 한 적이 한 번도 없습니다. 사회적 합의라는 것은
그 사회에 살고 있는 사람들에 대해만 해당하는 얘기죠. 다른 사회를 선택한 사람에게
다른 사회를 선택했다는 것 자체를 꼭 비난할 수만은 없다는 얘기입니다. 다른 사회를
선택하기까지 다들 그만한 고뇌를 거듭할테니까요. 그리고 저는 돈도 없고, 빽도
없어서 다른 사회를 선택하는 방법으로는 제 개인적인 능력밖에 없습니다만
제 능력이 그 정도까지 능력이 되리라 생각지 않습니다. 그러나 다른 사람이 그런
능력이 있어서 다른 곳 택한다면, 굳이 비난할 필요는 없다는 얘기였습니다.

  학력 없고, 돈도 없어서 전방에서 구르는 군인 분들을 생각하면 저도 지금의 제 위치가
충분히 복받은 위치라고 생각합니다. 저도 전방에 끌려갈 지 모르겠지만 확률상
그렇지 않을 가능성이 충분하니까요. 힘 없는 노동자들이 피땀흘려 일하는 덕분에
우리가 편안히 살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처럼.. 그 부분도 충분히 생각하고 있습니다.

ps. 제 글이 꼬투리잡을 여지가 너무나도 많은 글이었음을 부인할 수는 없지만
    글에 대해 반박하시려면 전체적인 부분으로 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논쟁은 충분히 계속 할테니, 게시판보다는 가급적이면 e-mail 로 글을 보내주시면
    좋겠습니다. 지금 있는 글들 만으로도 충분히 예전의 과오를 범할 수 있을 듯
    해서요.

목록


취업/직장/스타트업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167 유학생의 눈으로 본 박사특례 댓글 7 김재하 03-17 8940 1
166 답변글 [re]군필자 눈으로 본 이런부류의 사람들 댓글 2 군필 유학생 03-18 8608 0
165 답변글 [re]미필자 눈으로 본 시각.. 댓글 3 김진구 03-18 7402 0
164 답변글 군필자 눈으로 본 시각.. 군필 03-23 7330 0
열람중 답변글 [re] 개인적인 부연입니다. 김진구 03-18 7428 0
162 답변글 [re]미필자 눈으로 본 시각.. 군대 싫지만.. 03-18 7377 1
161 답변글 [re]편한대로 사십시오. 군필 유학생 03-18 7570 0
160 답변글 [re]편한대로 사십시오. 안티 유승준 03-18 7097 0
159 통신(단말기, 기지국등 HW)관련 벤처회사의 근무, 보수 조건은 어떻습니까? 비밀글 유현석 03-17 9 0
158 우리나라 산업기술 수준이 낮은 (?) 원인 댓글 16 박종규 03-16 8775 1
157 답변글 [re] 우리나라 산업기술 수준 (?) 이공계2 03-17 6842 1
156 답변글 [re] 우리나라 산업기술 수준이 낮은 (?) 원인 댓글 1 bioman 03-17 6613 1
155 답변글 [re] 우리나라 산업기술 수준이 낮은 (?) 원인 배성원 03-17 6268 0
154 자료실에 복무기간비교그래프 올렸습니다. sysop3 03-16 6343 1
153 전문연구요원 관련한 병역법 조항을 정리했습니다. sysop3 03-16 7707 1
152 전문연구요원 기간단축에 대한 병무청 논리를 공격합시다. sysop3 03-16 6598 0
151 [질문]국내 석박사의 위상? 댓글 11 정상남 03-16 8280 0
150 답변글 [re] 유학을 가세요 댓글 19 포닥 03-16 7819 0
149 답변글 [re] 소요유님께 질문 댓글 4 bioman 03-16 7428 0
148 답변글 [re] 소요유님께 질문 댓글 12 소요유 03-16 7542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