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공계 유학생의 미국 잔류 비율

글쓴이
Simon
등록일
2004-01-20 03:17
조회
6,965회
추천
0건
댓글
3건
http://majorblog.hankooki.com/document/aboh1072

2004-01-17 오전 5:23:03

미국대학에서 이공계 박사학위를 취득한 뒤 귀국하지 않고 미국 잔류를 선택하는 한국 유학생의 비율이 2001년 기준 21%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오크 리지 과학교육기구(ORISE)가 전국과학재단(NSF)과 공동으로 과학 및 엔지니어링 분야의 박사학위를 취득한 해외 유학생들의 미국 체류 현황을 집계한 결과, 한국은 21%를 기록, 인도네시아(18%) 다음으로 해외 국가 중에서 가장 낮은 비율을 기록했다.

미국 체류 비율이 가장 높은 유학생 출신 국가로는 중국이 96%로 가장 많았고 이어 인도(86%), 영국(53%), 캐나다(62%), 그리스(53%), 독일(48%), 대만(40%), 일본(24%), 브라질(25%) 순이었다.

한국 출신 유학생 경우 지난 1987년 이공계 박사학위를 취득한 후 5년 뒤인 1992년까지 귀국하지 않고 미국 체류중인 비율도 17%로 조사됐다. 학위 취득 후 5년 단위로 집계한 결과에 따르면 1995년에는 11%, 1997년 9%, 1999년 15%, 2001년에는 21%였다.

전체 유학생을 기준으로 살펴보면 2001년도에 이공계 박사학위를 취득한 후 2년 이내에 귀국하지 않고 있는 미국내 해외 유학생 출신은 전체의 71%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이는 1989년의 49%에 비해 크게 증가한 수준. 또한 1991년 박사학위 취득자 가운데에서도 58%는 10년 뒤인 2001년에도 여전히 미국에 잔류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돼 본국으로 돌아가길 포기하는 해외 출신 유학생들은 점차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한편 2001년 기준, 미국에 잔류 중인 해외 유학생 출신 가운데에는 전기공학(75%), 컴퓨터 사이언스(70%), 물리학과(73%), 생명과학(73%) 전공자가 가장 많은 비율을 차지했으며 경제학과와 사회과학 분야 전공자는 체류 가능성이 가장 낮았다.


<한국일보>
  • 김선영 ()

      미국에서도 어려운 분야들은 국내에 안들어오는군요. 대개 하이테크의 성격이 강한 부분과 물리처럼 우리나라에서 전형적으로 찬밥으로 인정받는 베이스 학문은 미국에서 인정많이 받는가 봅니다. 앞으로는 저 숫자가 더 늘어가겠죠? 유학=이민 의 공식이 되는지도...

  • 준형 ()

      중국애들이 많이 남는다고 생각만 했지 거의 100%가 남는건, 헐...

  • 김덕양 ()

      어. 제가 알고 있는 수치랑 차이가 꽤 있는 듯. 한번 다시 알아봐야겠네요.



타분야진출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927 [문화] 한국인 유학생 `高유로 생활苦` ; 유럽지역 유학생분들 힘드시겠네요 댓글 1 김덕양 01-30 5438 30
926 [조선] 中 "美와 무제한 전쟁…경제·군사력 곧 따라잡는다" 댓글 1 김덕양 01-30 5655 0
925 [조선] 中유학생 수, 美 MIT서 1위… 컴퓨터 전공 많아 댓글 3 김덕양 01-30 6900 3
924 화성에서 물 존재 확인. andysheep 01-24 5409 1
923 답변글 화성에서 물 존재 확인 관련기사 - 2 댓글 5 andysheep 01-25 4675 1
922 댓글 1 김덕양 01-23 4144 1
921 [프레시안] 삼성전자 영국공장 폐쇄 발표에 영국 들썩 댓글 1 김덕양 01-21 5678 0
920 [로이터] 미국의 달탐사 이유.. 김하원 01-21 4534 1
열람중 이공계 유학생의 미국 잔류 비율 댓글 3 Simon 01-20 6966 0
918 답변글 미국과의 과학기술 인력확보 다툼에서 져 (작년자료) 댓글 1 김덕양 01-21 4085 0
917 [연합] 美 과학.공학과 교수는 `백인 남성' 댓글 6 김덕양 01-19 4814 0
916 [질문]종신보험을 어떻게 해야할지.. 댓글 1 조디악 01-08 3584 0
915 다른 나라에 살면서 컴퓨터에서 한글은 어떻게 사용합니까? 댓글 8 andysheep 01-02 4933 0
914 [dt] 중국/`중관춘의 힘` 중국 IT 이끈다 김덕양 01-01 4054 31
913 [pressian] 핵융합발전 부지 유치 놓고 프랑스-일본 격돌 댓글 6 김덕양 12-22 5176 0
912 [한겨레] 삼성, 중 현지 반도체사업 박차 김덕양 12-22 3926 0
911 Structural change in the economy means many jobs are never g… 이도형 12-19 4193 0
910 [연합] 해외유학 16만명..사상 최다 댓글 20 김덕양 12-15 6257 0
909 답변글 "영어보다 중국어" 서울대 어문학 인기 역전 김덕양 12-19 5155 0
908 챌린저 호 사고에 대한 레이건 대통령 연설문 김덕양 12-14 6988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