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속스캔들(2008)

글쓴이
이주남
등록일
2009-01-23 07:46
조회
6,766회
추천
0건
댓글
7건
어제 가족들이랑 가서 보고 왔습니다.

정말 재밌더군요. 영화보기 전 날 밤을 새워서 영화보면서 잘꺼 같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근대 보는내내 말똥말똥 깨 있었네요.

내용은 잘 나가는 라디오 DJ에게 애딸린 여자가 와서 내가 당신 딸이라고 하면서 벌어지는 내용입니다.

과속3대라고들.. -_-;;


감독이 이번에 영화 찍으면서 신인 하나 만들겠다는 생각으로 찍었다고 했기 때문인가요..

박보영씨와 왕석현 어린이가 정말로 연기를 잘 하더군요^^

그리고 이 영화 제작자 안병기씨는 공포영화만 10년째 찍으셨던 분이라고 하네요.. -_-a

굉장히 밝고 재밌는 영화 였습니다.
영화 OST 도 정말 괜찮네요^^

  • 아웃사이도 ()

      1대가 아빠고, 2대가 자식이고, 3대가 저 오른쪽 꼬마일텐데..

    과속 2대가 맞는게 아닐찌.. 꼬마도 과속했나;;

  • 돌아온백수 ()

      이거 보고 싶은데.... 편안하게 웃는 영화가 필요한 시기이죠. 요즘은 현실이 워낙 황당한 영화 같다 보니까....

  • 니시코어 ()

      오랜만에 즐거운 영화였습니다.

  • bozart ()

      공포영화 "28일 후"를 찍었던  Danny Boyle 감독의 Slumdog Millionaire 가 요즘 장안의 화제입니다. 아마 관객의 반응/심리를 많이 고려하기 때문에, 의외의 좋은 작품이 나오나 봅니다. 나도 빨리 보고 싶은데, 두편 모두... 

  • 돌아온백수 ()

      700만 돌파 했다는 뉴스가 떴네요. 더 보고 싶어지는군요.

    봐요... 가족영화가 대박이라니까요. 이건 의심의 여지가 없는 사실입니다. 그런데, 왜 한국영화들은 벗기기 경쟁, 야하게 만들기 경쟁을 하는 걸까요? 영화인들이 다 바보들인가요? 철저하게 왜곡시키고 있는 힘이 있어요. 국민들을 바보로 만들어야만 하는 그런 이유가 있죠.


  • 근군 ()

      Slumdog Millionaire 잘 만들었 더군요. 보기전에는 인도 억양 때문에 망설였는데 실제로는 그렇게 심하지 않았습니다.

  • 한반도 ()

      역에서 손자로 나오는 꼬마가 매우 조숙한 (혹은 성숙한) 말투와 행동을 보여주기에 관객들이 웃음을
    터뜨리기에 과속3대라는 타이틀을 붙여보아도 그리 어색하지 않음을 알 수 있습니다.
    차태현의 연기를 비롯해서 스토리의 전개상 때때로 말도 안되는 급반전 시도때문에 소름이 돋더군요.

목록
이전
Revolutionary Road (2008)
다음
미쓰 홍당무 (2008)


책/영화/SF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679 High School Musical 3 - Senior Year (2008) 댓글 1 플랫폼 02-27 4335 0
678 라이드백 ( Ride back ) 댓글 2 무명인 02-23 4502 0
677 The International (2009) 댓글 2 돌아온백수 02-23 4312 0
676 Coraline (2009) 댓글 4 언제나 무한도전 02-17 4420 0
675 He's Just Not That Into You (2009) 댓글 1 돌아온백수 02-16 4248 0
674 대국굴기 대신 이 책들을! - 주경철 교수의 작업들 댓글 2 avaritia 02-13 6232 1
673 Slumdog Millionaire 댓글 3 김재호 02-12 4852 0
672 Synecdoche, New York (2008) 돌아온백수 02-10 4669 0
671 Taken (2008) 댓글 3 돌아온백수 02-09 4177 0
670 The Wrestler (2008) 댓글 33 돌아온백수 02-02 5197 0
669 독서 초짜가 읽을만한 고전 추천부탁드립니다 댓글 5 수야염 01-30 5912 0
668 [책] 건투를 빈다 - 김어준 댓글 6 언제나 무한도전 01-29 5743 0
667 논리학,논리에 관한 책좀 추천해주세요. 댓글 2 열정그리고도전 01-26 6433 0
666 Revolutionary Road (2008) 댓글 6 돌아온백수 01-26 4749 0
열람중 과속스캔들(2008) 댓글 7 이주남 01-23 6767 0
664 미쓰 홍당무 (2008) 푸른등선 01-22 4357 0
663 레이 커즈와일이 말하는 특이점(Singularity)은 과연 올 것인가? 댓글 21 tHere 01-13 16167 0
662 Last Chance Harvey (2008) 댓글 1 돌아온백수 01-19 4715 0
661 책 추천 부탁드립니다. 댓글 3 무한능력 01-14 4288 0
660 [책] 에너지 버스 댓글 1 오재준 01-13 3782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