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rrogates (2009)

글쓴이
돌아온백수
등록일
2009-09-28 13:21
조회
3,834회
추천
0건
댓글
1건
Jonathan Mostow  감독, 브루스 윌리스 주연의 SF 영화입니다.

브루스 윌리스가 나이먹어 가는 거 보는게 오래된 팬으로써 즐거움이죠. 영화에 기대는 안했고요. 예술영화 하는 아저씨는 아니니까요.

로봇기술이 엄청 발달한 미래의 디스토피아가 배경입니다. 사람들은 집에서 편안하게 로봇을 조종하고, 로봇이 사회활동을 합니다. 생산활동 뿐만이 아니라, 노는 것 까지 로봇이 하는 미래이죠.

사이버 세상에다 입체를 입혀놓은 거죠. 이런 세상이 온다면, 여러가지 문제들이 발생하겠죠. 지금 사이버 세상에서 벌어지는 문제들이 조금 입체적으로 벌어질텐데요. 그런 상상이 영화의 동기입니다.

결말이 허무하고, 단순합니다. 조금 더 복잡해도 되는데, 아마도 시간에 쫓기었거나 돈이 딸렸거나 그렇겠지요. 디스토피아에 관한 상상들은 계속 됩니다. 매트릭스 류의 얘기들이 뱀파이어나 좀비 얘기 만큼이나 흔해졌습니다. 그래도, 그런 황당 괴기물보다는 현실처럼 보입니다만.
  • zzzZzz ()

      브루스 윌리스는 요즘 여기저기 많이 찔러보고 있는거 아닌가 생각이 듭니다.

     다이하드 찍었다가 갑자기 엽기영화공장같은 트로마의 영화같은 것도 직었다가...

     하면서 말이죠. 요즘 한국에서 기억속에 사라져가던 연예인들이 예능 프로에 슬그머니 나오기 시작하는 것 같이 말이죠.

     한국 연예인들처럼 돈 떨어져서 여기저기 나오는 것도 아니고...



책/영화/SF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769 "Glee" (2009) 돌아온백수 10-10 3865 0
768 Whip It (2009) 댓글 2 돌아온백수 10-05 3678 0
767 [펌] 공포의 살인 구름 이라고 아시나요?? 댓글 20 앤드류 09-30 6548 0
766 [글쓰기의 내공 수련] 논증의 탄생 cheche 09-29 6912 0
765 동물농장을 읽고.. 댓글 1 zzzZzz 09-28 3816 0
열람중 Surrogates (2009) 댓글 1 돌아온백수 09-28 3835 0
763 (2008) 굿바이 (일본영화; 강추) 댓글 2 푸른등선 09-22 6357 0
762 The Informant! (2009) 돌아온백수 09-21 4204 0
761 Kseniya Simonova - Sand Animation 푸른등선 09-19 3949 0
760 미국식 식생활에 울리는 경종 - The Brain Diet by Alan Logan Wentworth 09-17 4359 1
759 9 (2009) 원래 제목이 이것 뿐입니다. 댓글 2 돌아온백수 09-14 4038 0
758 테크놀로지의 종말 - 마티아스 호르크스 댓글 1 avaritia 09-05 4733 0
757 Inglourious Basterds (2009) 댓글 3 언제나 무한도전 08-25 4270 0
756 Julie & Julia (2009) 댓글 3 돌아온백수 08-24 4562 0
755 커츠 대령과 조갑제 댓글 9 !@#$ 08-23 7438 0
754 독일 좌파 테러리스트 영화: 바더 마인호프 Der Baader Meinhof Komplex 지지지 08-22 8511 0
753 코드 - 펫촐드 은종현 08-21 3893 0
752 경제학의 진실 by 크루그먼 댓글 1 avaritia 08-20 4338 0
751 Sunshine (2007) Inverted 08-17 3119 0
750 (500) Days of Summer (2009) 돌아온백수 08-17 4038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