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학과 대학원 진학 관련해서 질문드립니다

글쓴이
감사합니다
등록일
2016-04-25 11:17
조회
2,858회
추천
0건
댓글
6건
미국 탑스쿨 박사를 목표로 할 때 imo 등 다른 스펙없이 국내에서 학점 잘 받은 것만으로는 입학 가능성이 낮다고 알고 있는데요
만약 미국 유명대로 교환학생을 가서 대학원 기초 과목 듣고 점수 잘 받는다면 경쟁력을 높이는데 도움이 얼마나 될까요?

  • 세아 ()

    아니요. imo 등으로 자신의 실력을 이미 뽐낸 학생들로도 충분히 많습니다. 차라리 국내에서 최고 수준의 학점을 받고 국내 저명 수학자들에게서 좋은 추천서를 받는 것이 훨씬 더 나을 겁니다.

  • 세아 ()

    그리고... 수학의 경우에는 탑스쿨 아니어도 지도교수 잘 정하고 자신의 능력만 뒷받침 된다면, 얼마든지 대성할 수 있습니다. 탑스쿨 나와도 이도 저도 아니게 되는 경우 또한 많거든요.

  • 세아 ()

    한 사람의 댓글이 많아져서 죄송합니다만...

    미국 수학분야 탑스쿨이라 해봐야 5, 6개 남짓일 겁니다. 그곳에 관심있는 분야 전공교수가 몇 명이나 되겠습니까? 많아야 20여명 내외일 겁니다. 그런데 미국 대부분의 주요 대학에는 관련 분야 대가들이 포진해 있고, 관련분야 떠오르는 신진 수학자들이 있습니다. 주요 대학원에 가실 수만 있다면, 그리고 좋은 지도교수를 만날 수만 있다면, 자신의 능력을 한 껏 펼칠 기회는 충분히 보장됩니다.

  • Mathematician ()

    본인이 서울대 혹은 카이스트 재학 중이라면, 모험을 하지 마시고 본교 대학원 수업을 들으며 자신의 포텐셜을 입증하십시요. 그게 제일 안전하고 확실한 방법입니다.

    학점 만으로 미국 좋은 대학원에 진학하지 못하는 이유는, 미국 대학원 수학과 입시에서 가장 중요하게 보는 것은 출신학부(서울대/카이스트 출신인지 아닌지)와 추천서(어느정도 알려진 수학과 교수가 추천 학생의 리서치 포텐셜을 좋게 평가한) 그리고 얼마나 어려운 수업을 들었는지 정도 입니다. GRE subject 역시 스크리닝을 위해 사용되니 중요하고요.

    실제로, 제가 미국에서 학부도 나와 체감적으로 느낀 겁니다만, 본래 미국에서 수학을 전공하고 대학원까지 가는 친구들은 대부분이 성실하고 열심히 하다보니 GPA 가 좋습니다. 탑 30위권 쓰는 친구들 중에 3.8/4.0 이하가 거의 없고요. 즉, 단순하게 3.8 인지 3.9인지 보다 더 중요한 것은 얼마나 어려운 수업을 많이 들었고, 그 어려운 수업에서 얼마나 잘했는지 입니다.

  • Mathematician ()

    본인이 서울대/카이스트에 재학중 이라면, 유학나간 선배의 조언을 얻어서 차근차근 준비해 나가시면 됩니다. 그리고 본인이 비서울대 출신이지만 무조건 "탑스쿨"에 진학하고 싶다면, 서울대 석사를 하고 다시 지원하는 것이 확률을 높이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그러나, 세아님 말씀처럼, 탑스쿨이 수학과에서는 어찌보면 의미가 없기도 합니다. 미국 탑스쿨은 지나치게 학생을 방목하는 경향이 있고, 순수학문이라는 특성상 본인이 타고난 재능이 있다면 그 어떤 어려움도 이겨내겠지만, 평범한 학생이라면 이도저도 아니게 됩니다. 중간에 포기하는 경우도 있고요, 박사학위만 겨우 받고 포닥 자리 하나 구하지 못해서 수학을 포기하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어느 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느냐보다 더 중요한 것은 본인의 수학 실력입니다. 본인의 현재 수준과 본인의 재능을 가장 잘 교육 시켜 주는 곳이 어디일지 고민하고 진학하는 것이 박사학위 이후를 생각해 볼때에 훨씬 더 중요합니다.

  • 감사합니다 ()

    두 분 다 답변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목록


진학/학업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자기가 속한 실험실 연구환경 평가하기' beta2.3 댓글 79 sysop 09-29 45334 53
공지 학교 비교글 삭제합니다 댓글 3 sysop 11-11 7201 0
13025 유체 유동 해석과 관련된 연구를 하시거나 직업을 가지고 계신 분 계신가요? 댓글 1 새글 땃따라따 05-22 75 0
13024 세부분야 선택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새글 흐드미 05-21 90 0
13023 휴학하고 1년간 학과공부를 복습하고 싶은데 어리석은 선택이겠죠? 댓글 9 새글 횐님덜 05-20 596 0
13022 대학원 컨택을 모두 마치고 결정만 하면 되는데요.. 댓글 3 새글 꼬맹이8 05-20 464 0
13021 자동차 구조해석 분야에 대해 질문드려요 새글 ger공도리 05-19 90 0
13020 학부 신입학 도전에 대하여 댓글 19 새글 아이스잭 05-19 480 0
13019 자동차분야 연구개발쪽 관련 질문드려요 ger공도리 05-18 145 0
13018 고등학생입니다. 대학 선택과 관련되어 질문드립니다. 댓글 10 땃따라따 05-18 546 0
13017 진로에 대한 조언 부탁드립니다. 댓글 4 Carolus 05-18 309 0
13016 전자공학 진로 난위도 순위? 댓글 2 집나간넘 05-18 403 0
13015 인지과학 HCI 대학원 진학 steph11 05-18 123 0
13014 로봇공학을 꿈꾸는 컴공학도 질문드립니다. 댓글 3 카밀테 05-17 179 0
13013 선배님들께 국내 로봇쪽 대학원 준비과정 조언 구하고자합니다. 댓글 1 치킨엔사이다 05-16 234 0
13012 안녕하세요 제어관련쪽 대학원에 대해 고민이 있습니다. 댓글 4 설계희망자 05-15 398 0
13011 지도교수와의 연을 끊으려 합니다 댓글 10 blueeye 05-15 1339 0
13010 대학원 진학, 연구분야보다 교수님 성격이 중요할까요? 댓글 16 HOOH 05-13 999 0
13009 제가 오늘 지방국립대 교수님께 컨택 메일을 썼는데요. 댓글 2 수학적행복 05-12 714 0
13008 못난 컴공생 고민입니다. 댓글 1 qpqpqp 05-11 449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