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도교수가 어느부분에서 중요한가요?

글쓴이
timmy21
등록일
2018-03-14 21:58
조회
2,075회
추천
0건
댓글
5건
(제목이 곧 내용이니 스킵하고 답변 달아주셔도 됩니다.)

대학원 진학을 생각하고 있는 졸업반 학생입니다. 자대에 염두하고 있는 지도교수님이 있습니다.. 연구 스펙트럼이 상당히 다양하신데 그 중 제가 생각 중인 재료분야는 대학의 재료센터 연구교수 밑에서 연구하는거 같더군요. (올해 입학한 선배 말이 그 연구교수님이 하는 프로젝트 같이 진행하고 그런답니다.) 연구교수님 수업도 들어봤는데 수업능력은 별로였는데 사람은 좋아보이셨습니다. 워낙 젊은 분이시라 능력은 잘 모르겠지만 졸업을 쥐락펴락 하는 지도교수님이랑 직접적으로 엮이지 않는 것이 단점인 동시에 큰 장점이라는 생각도 듭니다.

교수님이랑 상담해보니 자기랑 하면 5년 안에 끝내야하고 지도교수 바꾸는건 끝이 안좋으니 고려하지 말라고 조언해 주시더군요. 그러니 A교수도 고려해보라고 하셨습니다. A교수님은 비슷한 분야'도' (제 전공이 조금 문어발식입니다.)  하시는 젊은 교수님인데 학생들한테 친화적이고 열정적이신 분입니다. 저한테 좋은 말도 많이 해주셨고 능력도 좋으신 분이라 좀 더 케어 받고 졸업시기에도 안 쫓길거 같은데 약간 고민이 됩니다. (소세키식 표현으로)자아가 상당히 충만하시다는 느낌을 받아서 긴 시간 함께 하면 충돌을 피할 수 없겠구나 싶었습니다. 랩에 있는 분들은 랩생활이 상당하 빡세다(노동이 고되다)고만 하셨습니다.

지도 교수가 어떤 부분에서 중요한지 알려주시면 제 상황을 판단하는데 도움이 많이 될거 같습니다. 고맙습니다.

  • 돌아온백수 ()

    자기가 혼자 잘 살 수 있으면, 지도교수 별 영향없어요.
    그게 아니면, 지푸라기라도 잡아야 하겠죠.

    그런데, 지도교수가 앞길에 영향을 준다는 생각자체가 바람직 하지 않아요.

  • 시간 ()

    지도 교수나 리더 (맞다면)의 가장 큰 덕목은, 자기가 이끄는 팀원들이 먹고 살거나, 소기의 목적으로 지속적으로 달성해나갈 수 있는, " 일거리 "를 물어 오는 것입니다.

    대개 이공계 지도교수라면, "외부 과제" 혹은 내부 과제든 뭐든, 일을 해서 생산을 해내 앞으로 나갈 수 있는 것을 제공해줄 수 있으면 됩니다.

    뭐라도 배우면 실패나 성공이나 아무것도 아닌 것, 세 개 모두로부터 배우는 게 있습니다. 그걸 바탕으로 님이 길게 봐서 " 내가 뭘 할 줄 알고 잘 할 있고 적성이 이렇겠구나"라고 판단할 수 있습니다.

    님의 지도교수를 통해서, 님은 어떤 사람이고 어떻게 다르고, 무엇이 비슷하니, 어떻게 될 수 있을지, 미리 알아볼 수 있는 좋은 기회입니다. 저 사람과 비슷한 경로를 가면 나는 어떻게 될까? 저 사람이 하는 어떤 것이 바람직하지 않으니, 나는 반대로 해야되겠다...이런 판단이 서겠죠.

    단, 지도교수가 일거리를 물어올 능력이 있다는 전제 하에.

  • 시간 ()

    이공계 가 하는 일은 대부분이 실패라고 보면됩니다. 잘 될 것 같지만 알고보니 다실패...우리는 어떻게 실패로부터 딛고 일어서는 저항성을 키우느냐..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거의다 안되고 모두 실패합니다. 그걸 알고 하세요. 성공하는 (것처럼 보인는)게 이상할 정도로 실패가 많아요. 실패는 생활입니다. 그리고, 내가 배우고 생각해서 맞다고 여긴 거, 그거 대부분이 다 오답일 확률이 더 높고 "항상 나는 진리로 부터 벗어나있다"는 작은 위기감을 가지고 있어야 합니다. "나는 거의 항상 옳다"가 아니고,..."나는 항상 틀리니까 신중하자"가 더 낫습니다.

  • tSailor ()

    학위를 마치고 나면 지도교수와 비슷해지죠. 학문적인 해석, 일하는 방법(연구 스타일), 학생을 대하는 태도 모두 스며들게 되어 있습니다.

  • timmy21 ()

    코멘트 모두 고맙습니다. 또 시간님 좋은말도 고맙습니다. 제 상황에 맞게 잘 생각해 보겠습니다.

목록


진학/학업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자기가 속한 실험실 연구환경 평가하기' beta2.3 댓글 79 sysop 09-29 60389 53
공지 학교 비교글 삭제합니다 댓글 7 sysop 11-11 14599 0
13676 FPGA 영상처리 펌웨어 연구실 아시는 분 있나요? 댓글 5 서울노을 12-03 314 0
13675 열전달 분야에 대해서... bbokk 11-29 218 0
13674 제품개발 시 기계공작법 지식을 쌓기위한 책 추천 KAI가즈아 11-28 179 0
13673 회로 설계 관련 궁금증이 있습니다. 댓글 1 갤럭쉬 11-25 502 0
13672 전문대학생 진로 관련해 조언부탁드립니다..(취업vs편입) 자동화 11-25 300 0
13671 학생연구원 실태파악과 처우개선을 위한 설문조사 sysop 11-22 210 0
13670 32세.. 해외 석사 후 취업 꿈많은공돌이 11-22 648 0
13669 기계과 학석사까지 마치고 박사진학시에 전공선택(생명,화학,전기전자) 초코잼 11-21 344 0
13668 LG디스플레이 회로설계 직무 쥬앤나 11-06 392 0
13667 고등미적분학이란? 댓글 2 붉은밭 11-05 523 0
13666 대학 졸업 후 공익 댓글 13 beants 11-03 865 0
13665 수학과전공을 했을때 통계학분야에서 이점이 있나요? 책을읽어볼까 11-02 308 0
13664 30 중후반에 회로설계분야에 진학해서 석박사 마치고 대기업 취업이 가능할까요? 댓글 2 gtoair08 11-01 838 0
13663 화학과 국내석사관련 질문드립니다 우응웅 11-01 275 0
13662 대학원 연구실 선택기준 문의 댓글 6 구국공 11-01 1096 0
13661 전기전자 학부 졸업하게되면 댓글 1 포포야 11-01 755 0
13660 반도체회로설계 관련 과목 댓글 5 김희서 10-30 579 0
13659 파트타임 박사 대우 호싱싱 10-29 540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