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계공학도 4학년 진로 및 학업에 관해 질문드립니다.

글쓴이
뿌루루
등록일
2018-04-03 22:10
조회
2,243회
추천
0건
댓글
7건
안녕하세요 저번에도 글올렸던 대학원진학 예정 두고 있는 4학년 기계공학부 재학중인 학생입니다.
고민은 아니고 선배님들께 질문드리고 싶은게 있습니다.
저는 공부를 열심히 하는 학생입니다. 특히 열유체분야에 관심이 많아 이분야에서 만큼은 두각을
나타내는 실력을 갖고 싶어서 매진하는 편입니다.
그래서 열유체과목은 항상 A+ 놓치지 않았던것같습니다. 노력으로 눌렀던것같습니다.
근데 정말 친구만나는시간 노는시간 없애고 공부하는데도 항상 부족하고 부족하다는 느낌이드네요..
열유체분야도 썩 기반지식이 특히 뭐 뛰어나지도 않고..
 이런생각이 드는 이유가
앉아있는시간에 비해 탄탄하다는 느낌도 들지않고 하면할수록 부족한 점만 보인다는것입니다.
학업성취도랑 석박에서의 퍼포먼스는 다르다고 들었긴한데
제가 과연 공학을 할 사람인지까지도 의심이 들기도하네요
나약한소리라며 쓴소리해주셔도 감사히받겠습니다. 먼저 나가계신 선배님들께 여쭤봅니다.

  • 시간 ()

    조금 이상하군요. 보통 유체역학을 제일 어려워하는데...
    님이 천재이거나 아니면 님이 배운 열유체는 예전보다 되게 쉽거나 한 듯 하네요.

    열유체역학은 아주 오래된 학문입니다. 적어도 자동차 공학 항공기 공학 이런 것과 비슷한 역사나 영향력을 가지지 않았을까요.

    다시 말하면, 님은 정작 요새 등장하는 새로운 것은 어떨지...알 수 없다는 얘기일 수도 있겠네요. 물론 옛것을 잘하면 새 것도 잘 할 확률이 높지만,

    새 것은 더 희소할 것이고 (가치있는 것이라면) 희소한 것이라면 님에게 진짜로 가르쳐주려 하겠습니까...

    매사가 재화(돈)로 환산되는 요즈음에, "새 것 (희소하되 가치창출하는 것)"을 배워 주로 나만 잘 살거나, 독점하는 것이 이기는 한 방법일 것입니다.

    남들 다 하는 것으로는 경쟁력에 한계가 있을 수도...그런 걸 고민해야 (난 어떻게 살아남을까)

  • 댓글의 댓글 뿌루루 ()

    답변감사드립니다. 답변을 얻고자 정확하게말씀드리면

    석박으로서의 역량이  학부의 성적이나 학업성취도에 어느정도상관관계가 있는지입니다

    유체역학열역학 열전달 너무 어려운 학문입니다. 봐도봐도 물리적으로 잘 와닿지않고, 부족한게

    점점더 보이고

    제 진로는 아마 열유동해석 또는 연료전지로 향할것같습니다

  • 댓글의 댓글 뿌루루 ()

    성적은잘나오지만, 물리적으로 이해하기힘 든학문이 열유체학문인것같습니다

    유체역학은 아직도 잘 와닿지않습니다

  • 돌아온백수 ()

    자기가 부족하다는 것이 객관적인 시각이라면, 제대로 그 분야를 배운거죠.
    자기 객관화를 할 수 있다는 것은 아주 높은 수준입니다.

  • 댓글의 댓글 뿌루루 ()

    답변 감사합니다.

    답변주신선배님께 여쭤봐도되겠습니까?

    물리적으로 유체역학 열전달학문이 완벽히 와닿지 않은것은 그저 책으로 지식을

    얻고있는중이기때문일까요?

    또, 연료전지 전망에대해 궁금합니다

  • 댓글의 댓글 돌아온백수 ()

    그게 말이죠.... 원래 어려운 문제입니다.

    예를 들어서, 온도 라는 것이 하나의 변수인데, 유체가 입자라고 하면, 몇개 입자의 온도를 대표하는 것이겠어요? 모든 입자가 온도가 같다고 볼 수 있나요?
    이와 같은 질문 자체가 답을 찾기 어렵죠.

    그나저나, 연료전지는 여전히 가능성이 높죠.
    워낙 밧데리가 큰소리를 내고 있어서, 위축되어 있는데요.

    사실, 정부가 연구비를 배분할때, 산업화 된 것은 연구비를 줄이고, 도전하는 쪽에 더 많이 주는 역할을 해야 하는데, 그게 잘 안되요.

    이럴때, 연료전지 밀어줘서, 대박 나면, 그 만큼 경제가 성장할텐데 말이죠.

  • 댓글의 댓글 뿌루루 ()

    답변 늦어서 죄송합니다~ 안그래도 그런 말들이 되게 많더군요

    저희 아버지가 하시는 말씀이 20년전에도 연료전지 10년뒤에 상용화된다고 소리들 빼액빼액 질렀지 근데 기술가속화가 되고있음에도 상용화엔 부족함이 있는 이유를 잘생각해보라고 하시더군요

    좋은말씀 감사합니다 ^^ 건강하세요

목록


진학/학업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자기가 속한 실험실 연구환경 평가하기' beta2.3 댓글 79 sysop 09-29 60636 53
공지 학교 비교글 삭제합니다 댓글 7 sysop 11-11 14671 0
13686 반도체 관련 전공과목 댓글 2 새글 김희서 12-17 146 0
13685 비전/영상처리 분야로 학사 취업 할 수 있나요? 댓글 1 새글 돌아온백숙 12-15 260 0
13684 반도체 분야에서 댓글 2 새글 김희서 12-15 338 0
13683 전자전기분야에서... 댓글 3 대학원가장 12-14 403 0
13682 현재 동대학의 교수님이 자신이 케어랑 서포트를 해줄테니 석사생으로 들어왔으면 한다고 하십니다. 댓글 3 applepie77 12-14 549 0
13681 전공고민, 진로고민. 봐주시면 정말 감사하겠습니다 꼭 봐주세요!! 댓글 10 햇병아리 12-14 493 0
13680 반도체 진로 관련 고민이 있습니다. 댓글 1 lovingycs 12-13 184 0
13679 내년 3월 복학하기 전 까지 뭘 하는게 좋을까요? 댓글 2 jys503 12-13 240 0
13678 전자전기공학과 가면 납땜하게 되나요? 댓글 4 햇병아리 12-13 479 0
13677 취업과 대학원 진학 댓글 1 하경 12-12 307 0
13676 FPGA 영상처리 펌웨어 연구실 아시는 분 있나요? 댓글 5 서울노을 12-03 423 0
13675 열전달 분야에 대해서... bbokk 11-29 284 0
13674 제품개발 시 기계공작법 지식을 쌓기위한 책 추천 KAI가즈아 11-28 229 0
13673 회로 설계 관련 궁금증이 있습니다. 댓글 1 갤럭쉬 11-25 578 0
13672 전문대학생 진로 관련해 조언부탁드립니다..(취업vs편입) 자동화 11-25 363 0
13671 학생연구원 실태파악과 처우개선을 위한 설문조사 sysop 11-22 249 0
13670 32세.. 해외 석사 후 취업 꿈많은공돌이 11-22 770 0
13669 기계과 학석사까지 마치고 박사진학시에 전공선택(생명,화학,전기전자) 초코잼 11-21 420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