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요한 혁명 암의 정체

글쓴이
히포크라  (210.♡.141.66)
등록일
2009-07-25 11:11
조회
6,953회
추천
0건
댓글
1건
암은 균(칸디다)이 원인이다


저명한 이탈리아의 종양학자가 암이란 균이며 쉽게 치료될 수 있다고 설명한다.


video part 1- tp://ww.youtube.com/watch?v=HQuODiMlUsc&feature=related


video part 2- ttp://ww.youtube.com/watch?v=ri-C8VvF3Rs&feature=related


아래 내용은 비디오 오른편의 추가정보 링크로서 위 비디오 내용을 정리한 내용입니다.


암을 발생시키는 균 -- 가장 흔한 사망원인에 대한 혁신적 접근법


암은 현재 미국에서 주요 사망요인이다. 이탈리아의 종양학자 툴리오 시몬치니와의 인터뷰 내용인 이 비디오는 새로운 암 이론을 자세
히 다루며, 안전하고 빠르고 효과적인 암 치료의 전망을 싣고 있다.


메르콜라의 견해:


2005년 심장질환을 넘어서 미국에서 최고의 사망원인인 암은 기존 의학계에서는 여전히 “미스테리”로 남아있다. 사실 “암”이란
용어는 그 이유를 전혀 설명하지 못하는 일반적 용어일 뿐이다.


이 비디오에서 더그 카우프만-인간 질병에서 균의 영향에 관한 오랜 전문가-은 이탈리아의 종양학자 툴리오 시몬치니를 인터뷰한다.
그는 암은 균이다의 저자로서 그가 믿는 모든 암 즉 균의 근원에 관한 새로운 놀라운 정보를 담고 있으며, 암치료에 관해 종종
수 일만에도 치료돼는 급진적으로 다른 방법을 말하고 있다.


기존 암치료법-비효과적이고 위험한 “치료법들”
현재 만약 당신이 특히 미국에서 암 진단을 받는다면, 당신에게는 세 가지 치료법이 제시 된다:
1. 수술
2. 화학요법
3. 방사선


그러나 이 비디오에서 언급된 바와 같이, 이러한 치료법의 효과에 대한 실제 통계를 보기는 매우 어렵다. 당신은 만약 어떤 것이
최고의 의술이라면 제공 돼야 한다고 생각할 것이고, 그들은 더더욱 그들의 성공 수치를 드러내고 싶어 할 것이다.


일반적으로 점점 많은 사람들이 암으로 인해 죽을 확률은 50/50이다. 그리고 기존 치료법은 생존의 최선으로 권유된다.


그러나 그것이 사실일까?


시몬치니의 웹ㅅㅇㅌ를 보면, 여론조사와 앙케이트 표에서 75%의 의사들이 자신들이 암에 걸릴 경우, 그 비효과와 파괴적인 부작
용 때문에 화학요법을 거부할 것이라고 말한다.


많은 의사들이 그것에 대해 말했지만 그들의 목소리는 여전히 무시된다. 예를 들어, 암치료(The Healing of
Cancer)의 저자 알렌 레빈 박사는 “암 환자들의 다수가 화학요법 때문에 사망하고, 그것은 유방암, 대장암, 폐암을 치유하
지 못한다. 이것은 십년 이상 기간에 해당하는 증거를 보여주고 있지만 그럼에도 의사들은 여전히 이들 종양들과의 싸움에 화학요법
을 사용한다.”


죠르지 마트교수도 비슷한 말을 했다. “만약 내가 암에 걸린다면, 나는 이 병의 치료를 위해 절대 어떤 표준 치료법에 의지하지
않을 것이다. 이러한 병원들에서 멀리 떨어져 있는 암 환자들이 일부 성공할 가능성이 있다.”


그렇다면 화학요법은 어느 정도 효과가 있나?


내가 알기로 바로 이 질문에 답해주는 최소 한 가지 연구가 존재한다. 2004년 임상종양학저널(Journal of
Clinical Oncology)에 실린 이 연구결과는 충격적이었으며, 화학요법이 전체 암의 2퍼센트에 겨우 넘은 정도에서 평
균 5년의 생존 성공률을 보여주었다.


미국에서 화학요법은 고환암과 호지킨병의 치료에 가장 성공적이었는데, 그 성공률은 겨우 38%이하로 떨어지며, 각기 40%약간 넘
는다.


여전히 50/50 이하이다...


호주에서의 5년 동안의 생존율 자료를 보면 2.3%의 성공률로 2.1%의 미국과 거의 동일한 결과이다.


그리고 이것이 기존 의술이 이 광범위한 사망요인의 치료법에 대해 숨겨온 최고 수치이다.


암은 무엇이 일으키는가?


기존 의학은 암발생의 요인으로써 일부의 경우에 해당되기도 하지만, 유전적 특질이 이 광범위 현상의 주요 원인이 아니라는 연구결과
에도 불구하고, 유전적 영향에 주목하고 있다. 불행하게도 분명하고도 단순한 병원균의 영향에는 관심을 거의 기울이지 않는다.


시몬치니 박사는 연구를 통해 칸디다 같은 단순한 균이 암의 주요 원인이라고 믿고 있다. 암의 정체는 사실 균이다. 우리가 종양이
라고 언급하는 것은 이 균류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위한 신체의 공격이외에 다른 그 무엇도 아니다.


그는 다수가 균으로 간주하는 “낫지 않는” 피부의 질환인 마른 버짐(건선)과 역시 신체의 “낫지 않는” 질병인 종양간의 유사성
을 든다. 몇몇 연구에서 암과 칸디다균의 존재를 연결시켰으며 모든 암 환자들의 79-97%가 역시 칸디다균을 보유하고 있음을 보
여준다.


이 현상의 기능-칸디다균이 치명적인 암으로 발전하는 원인-에 대한 시몬치니 박사의 설명에 따르면 그것은 우리 일부 기관들의 약화
와 소진, 종국적으로는 다음 단계들에서 우리의 온 몸의 약화와 소진의 결과라는 것이다:


1. 칸디다균은 여러 기관들의 깊은 결합조직에 뿌리를 내린다.


2. 그 결과, 이것은 인체의 공격당한 기관의 결합조직이 세포고생산을 통해 침범한 균의 집단을 감싸려 시도하는 기관의 방어 작용
을 불러일으키는데 이것이 종양의 형태가 된다.


3. 균이 주위 기관과 멀리 떨어진 곳에까지 퍼져나감에 따라 성장이 계속된다. 다른 조직의 칸디다 공격도 역시 언제나 동일하지
만, 균의 놀라운 적응력 때문에 그것이 접하는 어떠한 환경이든지 자신을 변형시켜 적응하기 때문에 여러 가지 형태의 종양이 된
다.


4. 우리의 신체는 계속해서 소진돼감에 따라, 균이 퍼져 더 급속히 점거해나가게 된다.


5. 당신은 “암”으로 인해 사망한다.


만약 암이 균이라면, 치료방법은 무엇인가?


이 비디오에서 시몬치니 박사는 기관지암과 대장암 양쪽의 전후 비디오를 보여준다. 그가 기관지 암에 대해  중조(Sodium
Bicarbonate)와 물(water flush)을 이용해 혁명적이고 통쾌한 단순한 치료를 한지 4일 후 종양들은 사라졌
다...


중조(Sodium Bicarbonate, 다른 말로 베이킹 소다(baking soda))는 최고의 살균(anti-fungal)
물질이다. 그러나 살균약들에 대한 문제는 균이 극단적으로 적응력이 뛰어나서 3-4일 만에 새로운 환경에 적응할 수 있다는 것이
다. 이것이 살균약품들을 대부분 무용지물로 만든다. 균은 베이킹 소다에는 적응하지 못한다. 그러나 그것이 종양 안에 직접 주입
될 필요가 있어서 사용하기 더 어렵다. 베이킹 소다를 삼키는 것은 전혀 아무 효과도 없다.


칸디다 효모(Candida yeast)는 “단일의 공동 성분(one shared element)”이 아니라, 말하자면, 오히려
“군생적 성분들(social elements)”로서 대단히 밀접한 관계다.


그들의 유일무이한 적응 능력 때문에, 중조(Sodium Bicarbonate)는 직접 종양에 공급되어야 한다. 그리고 그렇게 하
면 그것의 ph가 산성에서 알칼리로 매우 급속히 바뀌는데, 그로인해 그것은 효모가 적응할 시간을 갖기 전에 급속하고도 효과적으
로 사멸시킨다.


예를 들어, 시몬치니 박사의 경험에 의하면 99%의 유방암과 방광암이 전혀 외과수술, 화학요법 또는 방사선치료 없이, 단지 중조
(Sodium Bicarbonate)를 유방조직 또는 방광 조직의 감염 부위에 직접 전달시키기 위한 국부적 침투 장치(예를 들
어 카테터(catheter)) 만을 사용해 단지 6일 만에 치료되었음을 보여주었다.


왜 베이킹 소다 암 치료법이 어느 곳에서든 이용할 수 없는 것인가?


불행하게도, 시몬치니 박사는 이익 창출형 질병들을 혁명적이고 단순하게 치료하는 방법의 고안 때문에 의료사회로부터 추방된 또 한명
의 뛰어난 의사이다.


대단히 많은 사람들이 이것이 사실이라는 것과 이러한 일이 훌륭한 의사들에게 일어나고 있다는 것을 믿기 거부하는데 만약 당신이 의
사 면허증을 뺏기면 당신은 인생에서 빚덩어리 밖에 될 수 없음을 알기 때문이다.


그러나 시몬치니 박사가 추방된 이유는 종양학자-암 전문의-로서 그는 기존 암치료법의 사용을 거부하고 대신에 종종 치명적인 화학요
법의 사용에 반대하고 해가없는 베이킹 소다(Sodium Bicarbonate)를 주입하기로 선택했기 때문이다.


그의 변호사들은 최근 그의 복직을 위해 스트라스부르에 있는 국제사법재판소에 복직재판을 개시했다.


예방책-칸디다균과 싸우는 것


만약 암의 원인이 칸디다 균이라면, 균의 근본 원인은 무엇일까? 신체에 균이 너무 많다는 것은, 그것이 결국 암으로 형성될 터인
데 어떻게 알 수 있을까?


칸디다균이 자유로운 상태에서의 신호는 피로하고 당분(sugars)과 탄수화물(carbohydrates)에 대한 욕구가 생기는 것
이다. 이것은 장 내부의 많은 균의 성장을 위한 주요 연료이기 때문이다. 당분과 곡물을 더 섭취할수록, 균은 점점 더 성장해 통
제가 되지 않는다. 결국 이것이 당신의 면역계를 약화시키고 다시 이것은 여러 다른 기관들에 침투하게 만들 수 있다.


이 장내 세균군의 불균형은 종종 장내 세균 불균형 (dysbiosis)이라 불리며, 역시 다른 더 흔하지만 덜 치명적인 다음과
같은 건강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질염(Vaginitis)
과민성 대장증후군(Irritable Bowel Syndrome : IBS)
체중증가(Weight gain)
음식 알레르기(Food Allergies)
편두통(Migraines)
천식(Asthma)
우울증(Depression)
만성피로증후군과 섬유근육통(Chronic fatigue syndrome and fibromyalgia)


칸디다의 대사 작용으로 79가지의 독소들의 방출과 사멸이 일어난다. 이것이 균이 만연한 사람이 심하게 불쾌함을 느끼는 이유이
다. 칸디다 독소들은 정기적으로 혈액 속에 들어간다. 이 독소들 중 2가지인 알코올과 아세트알데히드(숙취를 일으키는 알코올의 분
해산물)는 만성적 칸디다 문제를 갖고 있는 사람에게서 대단히 높은 수치로서 사실상 “술 취한” 상태가 될 수 있다.


또한 아세트알데히드는 신경전달물질인 도파민과 반응하는데 이것은 칸디다균이 만연한 사람이 종종 걱정, 우울, 집중력 약화, 현실
감 상실 같은 정신과 정서의 장애를 경험하게 되는 이유이다.


균의 과다증식을 치료 방법


칸디다에 관한 추가내용과 전인적 치료 방법을 위해서, 나는 이전 글인 칸디다 감염을 위한 전인적 치료(Holistic
Treatment for Candida Infection)를 읽어볼 것을 권한다. 칸디다 과다증식 치료의 핵심은 다음이 포함 된
다:


1. 올바른 식이요법과 운동 -- 설탕과 탄수화물이 풍부한 음식을 피하고 고기, 치킨, 계란, 씨, 견과, 채소, 건강에 좋은
오일들((healthy oils) 방목과 유기농)이 풍부한 식이요법을 하면 장내의 균이 이용할 수 있는 연료의 양을 억제시키게
된다. 나는 이것에 더해 자신의 식이요법을 각자의 영양 유형과 조화시키길 바란다. 일단 식이요법을 시작했다면, 운동이 두뇌의 신
경전달물질의 수치를 재균형잡고 정서를 개선시키기 시작할 것이다. 직관과 반대되는 것처럼 보이는 식이요법 요소들 중 한가지는 칸디
다균을 제거하고자 할 때 절대적으로 과일 조차도 금하는 것이다. 이는 극소량의 당이라도 상태를 악화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2. 몸에 이로운 박테리아(Good Bacteria)를 많이 섭취할 것 -- 당신은 고급 생균제(프로바이오틱:probiotic
(또는 이로운 박테리아)) 보충제 또는 낫토(natto:생청국장)같은 배양되고 발효된 식품들을 먹음으로써 생균(이로운 박테리아)
를 증가시키길 원한 것이다. 이것들은 좋은 박테리아를 함유하고 있어 질과 위장관을 건강하게 유지시키고 궁극적으로 칸디다균을 대체
시킬 것이다.


3. 화학물질들에 대한 노출을 피할 것 -- 페인트들, 가정용 세제들, 향수들과 향기들은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고, 화학
물질 과민반응은 칸디다균이 과다증식된 사람에게는 매우 흔하다.


4. 정서적이고 심리적인 주제에 역점을 둘 것 -- 특히 단것들에 대한 음식 갈망은 종종 정서적 의존증에 의해 악화된다. 감정자
유기법(Emotional Freedom Technique:EFT)같은 도구들은 건강에 도움이 안되는 음식의 갈망과 다른 정서적
문제를 극복하게 도움을 줄 수 있다.


점차로 당신의 암 문제를 제거해줄 수 있는 단순한 라이프스타일의 변화에 관한 더 많은 정보를 원하면: 아래의 관련 글들을 읽어보
기 바란다.


관련 링크
Twelve Changes That Will Cut Your Cancer Risk in Half
(암발병을 절반으로 줄이는 12가지 요소들)
ttp://articles.mercola.com/sites/articles/archive/2008/08/05/fungus-...
1. 인슐린 수치를 조절할 것. 가공식품과 당분의 섭취를 가능한 줄일 것.
2. 동물성 오메가3지방을 적절히 섭취하고 태양에 정기적으로 노출되지 못할 경우 대구의 간유(cod liver oil)를 반드
시 이용할 것.
3. 적당한 운동을 할 것. 운동은 인슐린 수치를 낮춰주는 역할을 한다. 인슐린 수치를 조절하는 것이 암발생을 줄이는 가장 강력
한 방법의 하나이다.
4. 태양에 안정적으로 노출됨으로써 비타민D 수치를 정상화할 것. 태양에 정기적으로 노출되고 있다면 주요 오메가3지방산의 공급처
로써 대구의 간유(cod liver oil)가 아니라, 어유(fish oil)를 사용해야 한다. 이상적으로는 비타민D 수치를 측
정하는 것이 가장 좋다.
5. 당신의 영양유형에 따라서 식이요법 할 것. 이 원칙의 항암효과는 매우 저평가되어 있다. 암환자를 치료할 때 이것은 가장 강
력한 항암 전략의 하나이다.
6. 암유전자들을 활성화시킬 수 있는 신경학적 불안정(short-circuiting)을 영구적으로 제거할 수 있는 도구를 가질
것. CDC(미국의 질병관리센터)조차도 85%의 질병이 감정에 의해 발생된다고 기술한다. 이 요소가 이곳에 나열된 모든 물리적
인 병명들보다 더 중요할 수 있다. 그러므로 반드시 여기에 역점을  두도록 한다. 에너지심리학(Energy Psychology)
이 최고의 방법의 하나로 보이고, 내가 좋아하는 기법은 정서치유기법(Emotional Freedom Technique)이다.
7. 25%의 사람들만이 충분한 채소를 섭취한다. 그러므로 모든 수단을 다해 괜찮다면 가능한 많이 섭취한다. 이상적으로는 신선하
고 유기농 식품이어야 한다. 그러나 시든 유기농야채보다 신선한 전통적 야채가 더 건강에 좋다는 것을 이해해야 한다. 야채를 전
혀 섭취하지 않는 것보다는 분명 그것이 더 좋다. 그러므로 변명거리로 삼아서는 안된다. 당신이 탄수화물 영양식 유형의 사람이라
면, 단백질 영양식 유형보다 야채를 300% 까지 더 섭취할 필요가 있을 수 있다.
8. 과체중의 2/3에 속하는지 확인해보고 이상적인 몸무게를 유지할 것
9. 충분한 숙면을 취할 것
10. 농약, 가정용 화학 세제들, 합성 공기 정화제와 오염 공기의 노출을 줄일 것.
11. 음식을 튀기거나 굽는 요리보다는 끓이거나 데치거나 찜을 해서 섭취할 것.
그리고 금연할 것.
Reduce Your Risk of Cancer With Sunlight Exposure(햇볕을 쪼임으로써 암발병을 낮춘다)
htp://articles.mercola.com/sites/articles/archive/2004/03/31/cancer-...


How Broccoli Fights Cancer(브로콜리의 항암작용)
ttp://articles.mercola.com/sites/articles/archive/2008/07/22/how-bro...

 

 

..........................

베이킹소다  주입 치료 통해  놀라울 정도로 쉽게  암치료 가능하다

너무 쉽고  저렴해서 기득권  의료산업측에서  자기이익  보호차원에서

 은폐  억압하고 있는 상황이다..

암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은    강력하게  참고해라.

진실은  의외로 단순한 법이다.  헛된  껍질에  속지마라

 

 



  • gdgd () IP : 128.♡.81.79

      캔디다 균은 정상적인 면역체계를 갖고 있는 사람에게서는

    면역 세포들이 캔디다 균을 죽인다.

    캔디다= 암이라니, 윗글은 무슨 개소리인가?

    만일 면역결핍증이라면 그것은 암과 다른 질병일 뿐이다.



손님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10166 압전소자를 이용하여... 댓글 1 문혜리 09-22 4519 0
10165 우동과 짜장과 짬봉의 싸움은 이렇게 시작하지... 싸이짱개 09-17 4728 0
10164 GPS의 치명적 약점,사고의 원인이 GPS때문인 예도 있다.(GPS위성의 추락이 있었음) 댓글 4 사고 막기 위한 방법 09-15 4416 0
10163 마찰력 질문이요 댓글 4 lalala 09-11 4429 0
10162 “과학을 키우는 건 동경과 로망 … 돈키호테가 되어라” 2008년 노벨 물리학상 수상자 마스카와 도시히데 댓글 1 동경과 로망을 가져라 09-04 4843 0
10161 비밀번호잃어버렸는데 이민영 08-30 7115 0
10160 대학교 1학년생의 고민입니다. 댓글 1 고민쟁이 08-25 4055 0
10159 반도체에 대해서 문의 드립니다. 댓글 2 ohyear 08-12 4325 0
열람중 고요한 혁명 암의 정체 댓글 1 히포크라 07-25 6954 0
10157 작년에 한국의 노벨상 후보가 3명이 있었다. 댓글 1 한국 노벨상후보 3명 07-08 8097 0
10156 '원우'를 아십니까? 댓글 1 한자도우리글이다 06-29 4982 0
10155 직장선택에 대한 조언부탁드립니다. 댓글 1 선택 06-26 4222 0
10154 비밀번호를 분실했습니다. 손님 06-19 4352 0
10153 강등조치 이후 회복조치는 없나요? 댓글 1 손님 06-09 4132 0
10152 제302회 과학기술정책포럼 & 미래전략포럼 댓글 3 미래학 05-20 4546 0
10151 녹색 과학기술 그리고 대안 강연회를개최합니다. 댓글 2 시바리트 05-18 4815 0
10150 신성장동력 스마트 프로젝트 신규지원 댓글 3 05-12 5028 0
10149 서울지식재산센터 전문가 POOL 모집공고 댓글 1 MIR: 05-11 4357 0
10148 이제 곧 여름이네요 네로 05-10 4124 0
10147 벤베니스트의 네이처에 실린 동종요법 논문을 검증할 수 있다.(물의 기억설) 동종요법의 원리 04-03 4832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