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싸이엔지 들어오기가...

글쓴이
사자왕
등록일
2008-03-02 22:06
조회
3,854회
추천
0건
댓글
16건
요즘 싸이엔지 들어오기 점점 싫어져요.

저만 그런건가요???

  • 보스 ()

      가끔은 그럴때도 있습니다...  좀 바뀌겠지요.

  • 졸업하고파 ()

      싸이엔지만이 가질 수 있는 이야기가 요즘 많이 없어지고 있어서 그런가요?

  • 정중동 ()

      시절이 하수상해서 그렇습니다.
    안밖으로 시끄러워 현 이공인 자체의 현실에 대한 관심들이 심하게 분산되고 있어서라 생각됩니다.

  • 김재호 ()

      죄송합니다. 제가 괜히 눈살 찌푸려지는 풍파를 일으켜서...

    정말 많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 권률 ()

      김재호씨 때문에 그런것이 아닐겁니다.

  • 김선영 ()

      어딜가나 troll이 문제죠. 하지만 자정기능이 이만큼이나 훌륭한 사이트도 드물죠.

  • 가난한백수 ()

      쿠쿠쿠~ 아직 내공 부족이시군요~ 어떤 사이트나 한번씩 풍파가 밀어닥칠 때가 있지요.

  • 박상욱 ()

      단순히 풍파나 최근 사태의 문제는 아닌 것 같습니다.

    이슈 도돌이표 문제는 뭐 한두해 겪은 것이 아닌데

    그보다는 뭐랄까. 퀄러티랄까 내공이랄까... 그런 문제라고 봅니다.
    진성이든 아니든 완전 열린 공간에, 2만명 넘는 회원수를 가진 게시판에서 그런 것들을 '관리'(우수 논객 유치 및 육성)하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니죠.. 운영진들은 인위적으로 무언가를 하지는 않고 변하면 변하는대로 흐름에 맡기자는 태도입니다. 싸이엔지틱하죠.

  • 고귀한백수 ()

      뭐 그렇죠..항상 변해가는곳입니다.  항상 같을수는 없고요 사회적인것이 변하고 사람들도 변하니...이곳도 흐름이 변합니다.

    최근의 싸이트들의 추세는..온라인에서 벗어나 오프라인으로..핵심적인 논의들이 이동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즉 핵심적인 사고나 생각등은 오프라인에서 직접 상담하고.. 온라인에는 그런것들을 가급적이면 올리지 않는 형태로...

    즉..열린 인터넷 세상에서 닫힌 인터넷 세상으로 가고 있습니다.

    초고속 인터넷이 보급되고..어떤 회원으로서 검증이 되지 않은 분들이 너무나 많이 여러 사이트를 활동하다보니..

    너무 많은 사단들이 벌어졌기 때문에...일정정도의 그 싸이트에 맞는 수준을 가지신 분들의 경우...

    물이 너무 맑은 곳에 사는 대어가 되버렸습니다... 수많은 공격을 당하죠... 그것도.. 일반 사회라면 공격을 하지도 못하는 분들에게..인터넷의 쉬운 장점을 이용해서..수많은 돌들이 날아오는데..

    아무리 내공깊은 고수라고.. 잔돌에..상처를 받으니.. 점차 인터넷이 접속되지 않는곳으로..다들 숨어들고 있고

    그러다보니..전체적인 싸이트들에 컨텐츠가 줄어들다보니..

    모였던 사람들이 다들 와해되는 과정에 있다고 봅니다.

  • 네버기법 ()

      고귀한백수/말씀하신 그 최근 싸이들의 '추세'라는 것에 관해서 혹 좀더 부연설명을 들을 수 있을까요?

    '핵심적인 논의들이 온라인에서 오프라인으로 이동하고 있는 추세'라는 것이 어떤 것인지 감이 안와서요...

  • 늘그대로 ()

      저도 최근 추세라는 것이 궁금하네요. 오프라인 모임에서는 보통 신변잡기들을 주고 받다가 헤어지곤 했는데, 다른 방법이 있나 보네요. 

  • 한반도 ()

      흐흐흐....

    그러고 보니... 요즘 경제사정이 안 좋으셔서 그런가...

    백수라는 아이디를 많이들 쓰시네요.

    돌아온 백수, 가난한 백수, 고귀한 백수 ... 혹시 또 있나요??

    이것도 최근 싸이엔지의 흐름중 하나일런지 ??

  • 바보 ()

      심심한 백수....님 추가요!!

  • 난머지? ()

      이곳에 드뎌 돌백님을 보스로한 범 백수파?가 결성되는 건가요???
    ^^;;

  • 돌아온백수 ()

      음..... 저는 편가르기 안합니다.
    혼자 놀기 조아라 하고요.
    백수들이 모인다고 뾰족한 수가 생기는 것이 아니니....

  • 한반도 ()

      아... 펀글토론방에 보니 '고등백수'님까지 보이시네요.
    정말 백수 신드롬 맞나 봅니다.
    그리고 솔직히 원조인 돌아온백수님의 책임도 좀 있고요.

    이제 20대는 70만원 세대정도로 내려갈 듯 싶네요.
    갈수록 악화되어 있고... 그나마 자포자기 하는 심정으로
    한반도 대운하로 인한 토목인력의 활황을 기대하는 사람들이 있네요.

목록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질문과 상담은 용도별 게시판을 이용하세요 sysop 04-20 606 0
14521 조국 볼턴 그리고 김현종 댓글 13 새글 예린아빠 09-17 292 0
14520 요즘 세상 돌아가는 꼴 보니 고등학생때 생각이 나네요 댓글 2 새글 cornsalad 09-17 232 1
14519 이번 촛불이 밝히는 정의 댓글 44 돌아온백수 09-11 974 0
14518 시간은 미래로 흐르는가 댓글 24 예린아빠 09-10 633 0
14517 이 시기에 장제원 아들이 뉴스에 나오네요 댓글 8 cornsalad 09-08 567 0
14516 이석수의 청와대 특별감찰관을 2년 동안 왜 임명안하고 비웠을까? 댓글 4 지나가다 09-08 325 1
14515 돌아가신 분만 억울하다 댓글 27 시간 09-08 657 0
14514 싸파이어 프로젝트 2019년 새 소식 댓글 1 펭귄 09-05 324 0
14513 허위 공문서 작성, 행사 댓글 45 freude 09-04 733 0
14512 홍콩 역사에 대해 정리 댓글 4 늘그대로 09-04 368 0
14511 강남과 강남 아파트는 왜 보수 진보와 상관없나 했더니 댓글 5 지나가다 09-03 545 0
14510 이또한 지나가기는 갈텐데.... 댓글 8 돌아온백수 09-03 627 0
14509 허위 저자 vs. 시공간 초월 업적 댓글 51 freude 08-31 914 0
14508 검찰이 검증하게된 장관후보 댓글 64 돌아온백수 08-27 1394 0
14507 조국 교수 딸 논문에 분노하는 이유 댓글 31 세아 08-27 1133 0
14506 이 사이트에서만이라도 이성적인 토론을 보고 싶습니다. 댓글 38 늘그대로 08-26 961 0
14505 호르무즈 파병에 대한 의견들은 어떠신가요? 댓글 2 시나브로 08-26 310 0
14504 대학입시.... SKY Castle.... 댓글 30 돌아온백수 08-23 1264 0
14503 일본 경제를 통해서 바라보는 MMT 이론과 남북통일의 필요성 댓글 8 시나브로 08-21 558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