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배님들 감사합니다.

글쓴이
밤하늘의별빛
등록일
2017-09-01 13:40
조회
819회
추천
0건
댓글
3건
학부생일 때 이곳 싸이엔지를 알게되어 종종 들렀는데 이제는 어느덧 박사과정중에 있네요.

고민이 있을 때 글을 올리기 전에 키워드로 먼저 검색을 해보면 재밌게도 이미 예전에 어느 누군가도 저와 비슷한 고민을 하고 있단 것을 알게됩니다.

누적되온 시간, 데이터의 힘을 새삼 실감하네요.

표현은 못했지만 항상 선배님들의 지혜로운 한마디에 다시 뛸 힘을 받고있어 이렇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갑니다.^^

  • tSailor ()

    고민은 짧게...

  • zhfxmfpdls ()

    얼른 박사학위 취득하시길. ^^

  • Kisha ()

    ^^ 힘든 박사생활 잘 이겨내세요!

목록
이전
저의 해답
다음
격화되고있는 중미간의 패권경쟁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14310 공무원 증원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싶습니다. 댓글 59 고민을들어주세요 12-03 714 0
14309 비트코인 광풍 댓글 24 예린아빠 11-30 818 0
14308 25년의 재현: IBM & 삼성 - Again 1992 댓글 5 시간 11-29 487 0
14307 미니멀리즘의 시대 댓글 38 돌아온백수 11-27 796 0
14306 도대체 회원탈퇴 기능은 어디있는 건가요? ankjj 11-26 247 0
14305 과학으로 보는 주거 환경 참나리 11-21 260 0
14304 의식의 흐름에 따라 써내린 글 ㅋ 댓글 30 UNIQLO 11-19 990 0
14303 트럼프의 동아시아 순방에 관한 극히 개인적인 감상 댓글 19 예린아빠 11-17 679 0
14302 국민발전소에 대해서 잘 아시는분 댓글 1 페르소나 11-01 373 0
14301 BBK 다스 그리고 홍종학 댓글 196 예린아빠 10-30 1529 0
14300 어떻게 살아야 할까요 댓글 19 ivan 10-26 1546 1
14299 MB와 이건희 댓글 12 시간 10-21 983 0
14298 사이트 관리자와 어떻게 연락하나요? 댓글 1 woowool 10-20 561 0
14297 북핵 위기중에 한국사회에서 나타나는 몇가지 징후..혹은 증후 댓글 35 예린아빠 10-13 1171 0
14296 신입 공정 및 제품 기술 엔지니어 업무에 관한 조언 댓글 4 세희아빠 10-11 786 0
14295 반 백수의 고민... 댓글 6 이주남 09-30 1554 0
14294 혹시 모를 반도체 공정 및 제품 기술 엔지니어를 위해... 댓글 9 세희아빠 09-29 1576 1
14293 사이코패스 댓글 59 예린아빠 09-27 1880 0
14292 화학공학도 지는해가 아닐런지요. 댓글 2 고디바 09-26 1488 0
14291 프로그래머를 키우는건 뭐에요? 댓글 8 kjgkjdkeco 09-08 1498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