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공학 자체에 미래가 없는거 같은데요

글쓴이
동네북
등록일
2018-05-18 08:07
조회
2,340회
추천
0건
댓글
14건
ABET처럼 체계화된 것도 아니고.

취업에 도움 안된다고 학점만 올리지 가장 기초적인 수치해석이나 이런것도 안듣는 공대생이 태반인데.

뭔 공학을 하겠다고 나서는건지들

  • Hithere ()

    ABEEK이 ABET 그래도 배낀 겁니다. 그리고 취업해서 수치해석을 하는 곳은 거의 없어서 미국에서도 수치해석 왠만하면 정말 큰 학교 아니면 안가르칩니다.

  • 슈퍼스타 ()

    수치해석이 왜 기초적이죠?

  • 댓글의 댓글 동네북 ()

    기본적으로 MATLAB 안쓰나요?

  • 댓글의 댓글 슈퍼스타 ()

    MATLAB이랑 수치해석이랑 무슨 상관인가요?

  • 댓글의 댓글 동네북 ()

    기본적 실습은 matlab도 쓰게 하죠. 역시 한국 교육 답네요

  • 댓글의 댓글 슈퍼스타 ()

    ... 미국에서 학부 석사 마치고 박사도 이번에 진학합니다...
    제가 보기엔 그냥 님이 이상한 커리큘럼으로 수업 듣고 있는 것 같습니다...

  • 댓글의 댓글 동네북 ()

    화공이고 기계고 전자고 다 Matlab은 교양으로 배우로 그거 위해서 수치해석 3학점은 기본 교양으로 까는게 아닌지.

  • 각고 ()

    전반적으로 학부 코스웍이 마음에 안드네요

  • 양적피드백 ()

    우리 학교 엄청 체계적인데요? 너무 맛뵈기라 대학원으로 오라고 대놓고 유혹하는 느낌이 들어서 감질이 나긴 하지만 3년간의 지옥훈련을 거치면 어디 가도 부끄럽지 않죠 ㅎㅎㅎ

  • 펭귄 ()

    CAS 소프트웨어 주요 고객이 수학자들입니다.  노가다성 수식 풀이는 컴퓨터에 맞기고 개념이나 새로운 이론을 이리저리 시험해 볼 수가 있으니까요.
    수학 공식으로 풀 수 있는 현상이 5% 미만이니까 수치해석이 기본이죠.

  • 시간 ()

    영어/일어 열심히해서 잘 하는 데 정보 베끼고 따라해 지금까지 왔고 그대로 계속 고. 너무 큰거 바라지 마세요.

  • dk ()

    지금은 너무나 성능이 좋은 상용 소프트웨어들이 넘치기 때문에 굳이 수치해석의 원리를 공부할 필요는 없습니다. 유저 서브루틴으로 약간의 코딩만 하면 어지간한 물리 현상을 다 모사할 수 있어요.
    수치해석 어떤것을 말하는지는 모르겠지만 현업에서는 FEM FDM의 원리를 알고 그것을프로그래밍으로 구현할 수 있으면 매우 +되는 효과는 분명 있습니다. 매트랩도 좋긴 한데 필수적인 어플리케이션을 다 구매하면 가격이 엄청납니다. 그런데 그 가격대비 효용가치는 너무 작아요. 계산 능률 및 스탠드얼론 측면에서 현업에서는 많이 제한적입니다. 그래서 프로그래밍은 일찌감치 학부때 부터 비주얼C++로 여러가지 라이브러리를 건드려보는게 좋은것 같습니다.

    학교에서 더 필요한 공학 교육은 경제성 설계 개념이죠. 아시다시피 공학 문제는 정의하기 나름이라 효율이 높은 모델 정립 연습을 충분히 할 필요가 있습니다. 정교하게 수학 모델을 만들수록 실제에 가까울 확률이 있지만 그 만큼 가정도 많이 들어가기 때문에 무조건 정확하다고 볼 수도 없고 결정적으로 푸는 시간이 많이 걸리게되죠. 탄력적인 문제해결 연습이 필요한데 교수들도 현업 경험이 거의 없기 때문에 제약이 있습니다.

  • 빨간거미 ()

    공대에 왜 수치해석이 왜 기초인지... 공학의 영역이 얼마나 넓은데요...

  • 은하수 ()

    공학만 미래가 없는 것은 아닙니다.
    금융업에서 지켜보니 이대로 가면 대부분 업종이 심각합니다;

목록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14389 LG디스플레이 희망퇴직... 새글 이주남 06-21 285 0
14388 한 걸음 더 뛰는 , 그리고 체력 댓글 6 새글 시간 06-18 510 0
14387 문재인정권은 한국형 뉴딜정책이 필요하다. 댓글 6 지나가다 06-17 470 0
14386 김정은과 트럼프는 어떤 연유로 만날 수 있었을까? 댓글 38 예린아빠 06-16 673 0
14385 제조업 기술직들은 사람들 못구해서 난리네요.. 댓글 14 이주남 06-15 1064 0
14384 자신만의 미래에 대한 비전 확신하시나요?? 댓글 9 onlypractice 06-14 867 0
14383 민심과 관련없는 조중동 댓글 17 시간 06-13 592 0
14382 강하게 드리워진 망국의 그늘 댓글 38 토루크막토 06-12 1069 0
14381 답변글 가짜 뉴스의 시작 댓글 1 tSailor 06-14 399 0
14380 한국에서 계속 살 수 있을까요? 댓글 7 이주남 05-21 1825 0
열람중 한국 공학 자체에 미래가 없는거 같은데요 댓글 14 동네북 05-18 2341 0
14378 자식은 부모의 거울: 박근혜 vs 김정은 댓글 7 시간 05-06 957 0
14377 중미 패권경쟁이 우리에게 의미하는것 댓글 26 예린아빠 05-05 1004 0
14376 박진영, 배용준 종교에 대한 마녀사냥이 시작되었군요. 댓글 30 토루크막토 05-04 1179 0
14375 영어의 사용법 댓글 4 이주남 05-02 1012 0
14374 여러분들께서 생각하시는 어떤 분야의 대가 란? 댓글 2 뿌루루 05-01 920 0
14373 Don't feed the troll 댓글 6 Talez 05-01 735 1
14372 도를넘은 좌익언론의 국민기만 댓글 13 토루크막토 04-30 1023 0
14371 제가 생각하는 토론의 기본 댓글 22 mhkim 04-29 854 0
14370 여기 덕분에 도움 많이 받았네요. 댓글 10 hongery 04-29 988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