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만가설 증명설...

글쓴이
mhkim
등록일
2018-09-22 06:31
조회
1,885회
추천
0건
댓글
7건
수학은 잘 모르지만 리만 가설이 난제라는 것은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 유명한 수학자가 증명을 했고 곧 그 결과를 발표한다고 하네요. 잘못된 증명일수도 있지먼 제가 주목하는것은 그 분의 나이입니다. 그 나이에도 그렇게 활동한다는게 놀랍습니다. 우리는 언제쯤 그렇게 될까요. 다른 나라를 별로 부러워한적은 없는데 이런건 부럽네요.

  • 연구개발인 ()

    수학 3대난제가 페르마정리 리만가설 골드바흐추측 이었던가요?? 그중 두개가 풀리면  인류의 지적수준이 확장하는거죠..... 인간의 가장 예술적이고 최상의 학문은 수학이라고 봅니다

  • 퀀텀팩토리 ()

    저도 그 기사 봤을 때 제일 먼저 제 이목을 끌었던 것은 그 분의 나이였습니다. 우리나라 연세로 90이나 되시더라고요. 개인적으로 증명이 성공했으면 좋겠습니다. 인류 최고의 난제 중 하나가 풀렸으면 하는 바람도 있지만 그보다 나이가 많아도 뭔가를 이룩할 수 있다는 교훈을 그 분을 통해 저 포함 많은 사람들이 받게 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세아 ()

    나이가 너무 많으셔서 정신적으로 불안정한 상태이기에 저런 일들을 벌이고 계신다는 것이 일반적인 설입니다. 그 분은 지난 몇 년 간 유명한 난제들을 증명했다셨으면서도 논문도 내질 않고 결과도 없던 일들이 몇 번 반복되었던터라... 안타깝게도 당대의 위대한 학자가 안타깝게 늙으신 모습일 가능성이 아주 높습니다. 나이를 이길 장사는 거의 없는 듯 합니다.

  • 세아 ()

    요즘엔 자기 나이에 0.8을 곱해야 한다할 정도로 육체적 정신적으로 과거에 비해 훨씬 더 건강해진 것 같습니다. 실제로 활동하는 수학자들 중에는 60이 넘어서도 의미있는 연구를 하는 경우가 종종 있거든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90 가까워지면... 그 연배의 수학자가 무언가를 이룩했단 역사를 본 적이 없습니다

  • 통나무 ()

    현재 정년에 가까와지는 분들이, 한국에서 대학이 팽창하고 교수 봉급이 어느정도 올라간 상태에서 시작하신분들이라...이제 한국에서는 시작이라고 봐야할것 같습니다.
    석사따고 여기저기서 오라고 하다 봉급두배준다고 한 대학에 간 그런 시절에 자리잡은 분들이 이제 퇴직에 가까와 오고, 그때 집이라도 사둔분들은 퇴직연금에 올라간 집값까지 따지면 퇴직후에도 공부할 경제적 여력이 되는 분들이 많이 나오실때라.....
    물론 멘탈이 안가갔을경우죠...
    퇴직들 하시고 계속 연구들 하시더라고요. 문제는 체력적인 면과, 그동안 만들어놓은 네트웍이 단지 교수시절 권력관계였는지 아니면 진짜 연구를 통한 네트웍인지...그런 관리면에서 연계점이 없으면 홀로 떨어지게 되는 경우도 보이고...

  • 남영우 ()

    해당 내용에 대한 반응들로 보건대 그냥 증명하지 못한 것으로 끝난 분위기인가 봅니다. 아무래도 워낙 과거에 뛰어난 업적을 가진 수학자의 발표라서 주최측에서 최소한의 검증을 요구하지 못하고 발표를 하게끔 한 것 아닌가 하는 느낌도 있습니다.
    난제의 증명보다는 과거의 업적 및 해당분야의 발전 희망 등을 이야기하는 강연이었으면 훨씬 좋을 뻔 했습니다.

  • aquarium ()

    https://en.wikipedia.org/wiki/Susan_G._Finley

    이 분을 빼먹을 수 없겠지요?
    단일 회사 근속년수 60년, 영화 롤모델로도 나왔고,
    주노나 큐리오시티를 포함한 대부분의 궤적을 A4 수백장과 연필로만 계산한다고 들었던거 같네요.

목록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질문과 상담은 용도별 게시판을 이용하세요 sysop 04-20 282 0
14464 무능한 정치...........(예린아빠)에 대한 소회 댓글 2 유레카1 05-16 294 0
14463 격화되고있는 미중 무역전쟁 댓글 5 예린아빠 05-14 445 0
14462 도공--이제라도 이름을 바꿔야 한다 댓글 2 유레카1 05-11 320 1
14461 싸이엔지 후원 받나요? 댓글 2 익명좋아 04-26 573 0
14460 무능한 정치가 세상을 망치고 있다. 댓글 24 예린아빠 04-26 1020 2
14459 윤중천과 잘 어울리는 우리 지도층 댓글 1 시간 04-17 531 0
14458 망한 국가의 학위는 어떻게 되는건가요 댓글 1 kizer 04-13 1040 0
14457 끔직한 결과로 끝난 한미정상회담 댓글 8 예린아빠 04-13 969 0
14456 Omics international을 청와대가 어떻게 검증하나? 댓글 5 시간 04-01 734 0
14455 싸이엔지 검색기능 되나요??? 의식의흐름 03-30 299 0
14454 QR코드 발명자는 로열티를 받나요? 댓글 1 붉은밭 03-30 673 0
14453 용기있는 행동 댓글 1 mhkim 03-29 490 0
14452 복잡한 세상 간단하게 보기 댓글 9 예린아빠 03-20 1152 0
14451 구글이 없던 시절에는 어떻게 논문자료를 찾으셨나요? 댓글 3 kizer 03-18 1191 0
14450 화학/화공 연구원 불임/난임 사례 댓글 11 라이언파 03-03 1390 0
14449 광주과기원과 국립대 놔루고 한전공대를 왜 하는거죠? 댓글 4 지나가다 03-01 1692 0
14448 M&A를 하게 되면 어떻게 되나요? 댓글 3 붉은밭 02-21 829 0
14447 정치 무능의 시대 댓글 9 예린아빠 02-20 1084 0
14446 재판을 정쟁의 도구로 삼는 쓰레기 판새들 댓글 18 리영희 02-01 1124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