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 잘하는 법이 있을까요??

글쓴이
가릿가릿
등록일
2020-07-26 23:54
조회
312회
추천
0건
댓글
1건
공대생인데 평소 책을 잘 안읽고 전공공부만 하다보니
전공은 다른사람한테 설명할 때 자신있게 잘 설명할 수 있는데
일상적인 대화나 말에서 자꾸만 버벅이네요..
공공기관 면접에서 3번 떨어지다 보니
말을 너무 어눌하게 하는 것 같습니다.
책을 많이 읽는게 무엇보다 중요하긴 한데
당장 면접이 3주정도 뒤에 있는데
단기간에 말을 어느정도 잘할 수 있는 방법이 없을 까요??
어렸을 때 책을 많이 안읽어두니 나이들수록 말을 더 못하는 것 같습니다ㅠ
일반적으로 말 잘하는 사람들은 생각이 잘 정리가 되어서
구조적으로 말을 하는데
학부시절 나름 공부도 열심히 했다고 생각드는데 논리적인 사고력이 없다고 생각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일상적인 말을 잘 못하네요..
임원면접에서도 단순히 삶의 경험을 질문하는데 거기서도 버벅이고 있고..
대학생활을 거의 아싸로 살아서 좀 힘드네요 ㅠ

  • samchoi ()

    제 개인 경험은 연습을 통해서 극복했읍니다.  면접 예상문제 list를 만들고 그 문제에 대한 답변을 만들고, 화장실 거울 앞에서 몇 번씩 연습하는 과정을 거쳦서 수정/교정  (revise and optimize) 했읍니다.  친구나 선배/지인 하고 연습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실전 모의 훈련을 하는 만큼 면접에서 자신감 있게 실력을 발휘합니다.  참고로 저의 아버지는 외국법인에서 salesman으로 일을 하셨는데, 제가 어렷을때 집에서 sales pitch를 카셋트 테이프에 녹음하고 듣고 고치는 일을 반복해서 (옆에서 든는 사람이 질력날때까지~) 연습하시는 기억이 납니다. 준비하는 자에게 기회가 옵니다,

목록
이전
하반기 경제전망
다음
뺀질한 어린 검사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질문과 상담은 용도별 게시판을 이용하세요 sysop 04-20 1350 0
14613 전세 아니면 월세 .... 댓글 9 새글 돌아온백수 08-01 396 0
14612 한 시대가 끝나는 걸까요? 댓글 2 mhkim 07-29 519 0
14611 하반기 경제전망 댓글 9 예린아빠 07-27 538 0
열람중 말 잘하는 법이 있을까요?? 댓글 1 가릿가릿 07-26 313 0
14609 뺀질한 어린 검사 댓글 17 시간 07-25 569 0
14608 삶과 죽음이 종이 한장 차이... 댓글 11 리영희 07-11 1052 0
14607 목소리 큰 놈이 이기는 한국 댓글 10 샴발라 07-01 982 0
14606 문재인 집권 후반기에 드리운 불길한 증후군 댓글 35 예린아빠 06-29 1367 0
14605 흑이 백으로 바뀌기 까지... 댓글 10 리영희 06-06 884 0
14604 전환점에 서있는 세계 댓글 13 예린아빠 06-05 962 0
14603 아래 글은 사람의 명예훼손글입니다. 삭제해야 합니다 라이언9 05-27 745 0
14602 돈 뿌리는 트럼프 댓글 12 시간 05-21 1119 0
14601 좋아하지 않는 일도 꾸준히 하는 방법이 있나요? 댓글 1 뚜비 05-17 663 0
14600 빌 게이츠에게 배울 점 댓글 11 시간 05-12 1229 0
14599 국민 고용보험? ... 복지국가가 열리는가? 댓글 45 돌아온백수 05-03 1297 1
14598 바이러스가 세상을 새롭게 바꾸는가 댓글 8 예린아빠 04-24 1042 0
14597 수성구와 강남 댓글 12 시간 04-18 1177 0
14596 우한폐렴, 짜파구리, 한중운명공동체... 1류 국민, 3류 정권 댓글 11 freude 04-12 1006 0
14595 "봉쇄" 대 "추적", 그리고 코끼리... 댓글 10 돌아온백수 04-12 825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