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닉스, 당분간 독자생존 가능하다?

글쓴이
관전평
등록일
2002-02-26 15:00
조회
4,713회
추천
3건
댓글
0건
자유게시판에서 이 문제에 대해 한 판 논의를 벌여보자는 분들이 계셔서 제가 제목을 붙여봤습니다.  그런데, 이 집엔 한 주제에 집중 토론할 수 있는 토론실이 없네요?  프리챌에서도 토론실은 인기가 영 없었지요.

하이닉스 독자생존을 찬성하는 분들의 논지는
1) 하이닉스 죽이면 마이크론만 이익이다.
2) 여러 회사가 있어야, 반도체 하는 사람들이 살기 좋다. 등등 인 것 같습니다.

반대하시는 분들은 별로 없더군요.  한겨레 신문을 보니 채권단에서는 "당분간 독자생존이 가능하다"고 생각한답니다.  "당분간"이죠.  즉, 현재의 디램 값이 유지된다면, 이자 갚고, 인건비주고 먹고산다는 얘깁니다.  원금까지 갚기는 좀 힘들겠죠?  신규투자도 쉽지않을테고.  하지만, 부시가 저렇게 멋모르고 광분하는 한, 미국 경기가 쉽게 살아나지 않을 걸로 생각됩니다. 경기가 좋아지려면 아직 멀었고, 하이닉스는 앞으로 첩첩산중이란 얘기죠.

하이닉스, 마이크론 둘 다 12인치 공장 투자에서 이미 늦었습니다.  원가 경쟁력에서 삼성, 인피니온에 한 발 뒤진다는 얘기죠.  디램회사는 이제 서너개로 줄어들 때가 됐습니다.  이건 제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 생존력에서 보면, 삼성>인피니온>마이크론>하이닉스>대만 유엠씨>일본 엘피다> 기타 군소업체순이 아닐까요?  결국 선택을 하자면 하이닉스를 살리고, 인피니온이나 마이크론을 죽여야하는 데, 이 두 업체는 죽이기 매우 어렵습니다.  마치크론은 현금이 많고, 인피니온은 급하면 독일 정부가 가만 있지 않을 겁니다.

또 이미 기술개발에서 뒤진 회사는 살리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작년에 하이닉스에서 엄청 많은 연구인력들이 빠져나왔습니다.  차세대 공장도 투자가 이미 늦었고, 핵심 연구인력도 많이 빠져 나갔는 데,  과연 장기적으로 하이닉스를 살려서 국민경제에 도움이 될 날이 올까요?  마이크론같은 회사도 미래를 심각하게 고민하는 판에?  또 하이닉스를 살려주면 그 부담을 진 채권단, 나아가 국민들에게 돌아가는 부담은 어쩌죠? 

고민되는 군요.

목록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194 답변글 가장 중요한 것은 노조를 만드는 일이 아닐까 싶은데.. 돈벌자 03-22 4399 0
193 [공지] 토론 공방 게시판이 새로 생겼습니다! 박상욱 03-12 4124 0
192 기껏 공부했더니 들리는 소리는... 댓글 6 지상수 03-15 4842 1
191 Never give up! Hana 03-15 3907 1
190 이해가 도저히 안가는 기사. 댓글 5 이공계 03-15 4081 2
189 답변글 [re] 이해가 도저히 안가는 기사. --- 통계를 '잘' 읽는 법 댓글 2 소요유 03-15 3954 0
188 우리가 진정으로 찾아야 하는 것 임도진 03-14 3560 1
187 질문있습니다! 송윤경 03-14 3736 3
186 답변글 [re] 질문있습니다! 소요유 03-14 3366 3
185 미국에서 본 한국이 변하기 힘든 구조적 이유 댓글 6 한 철수 03-13 6779 5
184 답변글 연봉을 어떻게 비교해야 되는 걸까요? 댓글 1 관전평 03-14 4396 2
183 답변글 [re] 미국에서 본 한국이 변하기 힘든 구조적 이유 이강원 03-18 3956 2
182 답변글 [re] 미국에서 본 한국이 변하기 힘든 구조적 이유 한 철수 04-02 3832 3
181 답변글 [re] 미국에서 본 한국이 변하기 힘든 구조적 이유 한 철수 04-02 4670 0
180 병역특례 어떻게 된거죠?? 하윤상 03-13 5645 1
179 답변글 병역특례 ... 댓글 1 정석형 03-13 5389 32
178 답변글 [re] 병역특례 어떻게 된거죠?? 로칸 03-14 4417 1
177 답변글 [re] 병역특례 어떻게 된거죠?? 댓글 1 shannon 03-15 5319 0
176 과학기술자 연맹 댓글 4 seona 03-12 4260 3
175 [질문]병특문제. 댓글 3 김동현 03-11 4569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