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F세대로서의 저의 고민

글쓴이
고민남
등록일
2002-02-23 20:48
조회
6,112회
추천
4건
댓글
1건
저는 요즘 무척 고민이 많습니다. 저는 3년전 대학을 졸업했지만 지금 경력은 2년을 조금 지난 상태입니다. 직장생활을 지금 하고는 있지만 급료라든지, 기타 외부환경에 있어서 지금의 직장에는 별다른 매력을 느끼지 못하고 더 나은 직장으로 가기위해서 저 나름대로는 열심히 노력하였습니다. 퇴근후에도 영어를 계속해서 750점대까지 올려놓았지만 그렇게 힘들게 공부해도 더 나은 회사들은 마치 철의 요새처럼 난공불락입니다. 그래서 지금 그만둬버리고 영어점수 더 올리고 기타 제2외국어 성적을 향상시켜서 다른곳으로 가야할지 아니면 여기를 계속 다니면서 해야할지... 다른 곳에서 일하시는 분들도 다들 마찬가지 심정일 것입니다. 제가 졸업할 때에는 괜찮은 회사들어가기가 무지하게 어려웠기 때문에 그만그만한 직장에서 저와 같은 고민을 하시는 분들도 많이 계실 것입니다. IMF전에는 기계과 출신이라면 대기업에서 서로 데려갈려고 했었는데 이젠 정 반대현상이 나온것이죠. 저의 고민은 지금 직장을 그만두면 2년 경력인데 그 경력으로 토익향상시키고 제 2외국어를 해 두면 제가 원하는 조건의 대기업체에 취직이 될까요? 지금은 너무 괴로운 상황입니다. 사회선배님들 도움말씀 부탁드립니다.
  • 익명좋아 ()

      그 정도 영어실력이면 해외 취업을 알아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55 다시 시작하는 마음으로... 이공인 02-23 4289 2
54 여러분의 의견을 기다립니다 교육방송 02-23 4683 0
53 답변글 [re] 공허한 외침에서 실질적 인식전환으로... 고이-고이 12-30 4540 0
52 가입자 숫자가 곧 힘입니다. 댓글 3 공대2 02-23 4886 0
51 답변글 좀더 발 빠른 진행이 필요합니다. 댓글 2 이동엽 (btjourney) 02-23 4548 2
50 공허한 외침에서 실질적 인식전환으로... 댓글 3 백년후에 02-23 4900 0
49 특정 직업인들에게 적개심은 갖지 맙시다 댓글 5 심종엽 (confishim) 02-23 4740 0
48 과세 정의의 문제 포닥 02-23 5207 0
47 몇가지 제안들 (다른 게시판에 제가 쓴 글임) 댓글 5 공대2 02-23 5455 0
46 답변글 약간의 문제.. 댓글 4 김진구 (tigers33) 02-23 5486 0
45 답변글 군문제의 다른 접근 댓글 3 백년후에 02-23 5616 0
44 답변글 장교입영 댓글 3 이순탁 (soontak) 02-23 5204 0
43 답변글 국가 박사 댓글 1 포닥 02-23 6940 0
42 의사들이 비난받는 이유 댓글 4 공대2 02-23 5369 0
41 암울하당.... 댓글 2 정지은 (jjieun76) 02-23 5117 2
40 어디서부터 잘못된 것일까...? 댓글 5 공대 3년 02-23 5832 3
39 답변글 제 생각엔.. 댓글 1 가치창조 02-23 5940 1
38 답변글 제생각엔... 이공계2 02-23 5786 1
37 답변글 그것을 알아내는 것도 모임의 이유라고 생각해요 포닥 02-23 6333 0
36 답변글 현재 상황의 현상학적 정리 소요유 02-23 5664 2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