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 유머] 믿거나 말거나 > 책/영화/SF

본문 바로가기

[과학 유머] 믿거나 말거나

페이지 정보

오맹달 작성일2002-10-10 08:28

본문


-오리가 꽥꽥거리는 소리는 절대 메아리치지 않는다. 원인은 아직 모른다.

-미국 항공우주국(NASA)이 실험 대상으로 삼고자 우주공간에 보냈던 새들은 모두 굶어 죽었다. 새들은 중력이 없으면 먹이를 삼킬 수 없다는 것을 깜빡했던 것. 새들이 물 한 모금 먹은 뒤 머리를 치켜 올리는 것은 중력을 빌려 물이 내려가게 하려는 것임을 생각해 보라.

-개구리도 토한다.단지 방법이 특이할 뿐. 개구리는 먼저 위장을 토해 입에 대롱대롱 매달리게 한 다음 앞발로 위장을 쥐어 짜 안에 든 것을 빼낸다. 그러고는 다시 위장을 삼킨다.

-고양이는 7층보다 10층에서 떨어졌을 때 살아남을 확률이 더 높다. 매우 높은 곳에서 떨어져도 사뿐히 내려 앉지만, 제 스스로 뛰어내리는 게 아니라면 고양이가 자신이 추락하고 있다는 것을 알아챌 때까지 평균 8층에서 떨어지는 만큼의 시간이 필요하다.

-악어에게 물렸을 때 빠져나오는 유일한 방법은 눈을 찌르는 것이다.

-닭이 가장 오래 허공을 난 기록은 13초.

-사람이 8년7개월6일간 계속 소리를 지를 때 나오는 음파의 에너지를 이용하면 커피 한잔을 끓일 수 있다.

-파티가 잦은 미국에서는 독거미에 물려 죽을 확률보다 펑 튀는 샴페인 마개에 맞아 죽을 확률이 더 높다.

-개미는 죽을 때 꼭 오른쪽으로 쓰러진다.
 
출처: http://life.joins.com/asp/article.asp?aid=19410&srv=jsection&sct=science&cnt=jscience

댓글 2

오맹달님의 댓글

오맹달

  마지막것이 제일 궁금해지네요. 진짤까...

참나무님의 댓글

참나무

  마주보는 관찰자의 오른쪽이거나 죽는 개미의 오른쪽이거나... ^^

책/영화/SF

SLIDE UP

모바일에서는 읽기만 가능합니다.
PC 버전 보기
© 2002 - 2015 scieng.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