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도] 옛날에 보낸 파이어니아 우주선은...

글쓴이
???
등록일
2002-09-26 18:05
조회
6,305회
추천
3건
댓글
0건
Q:

아직도 지구에 자료를 보내오나요?

얼마나 갔는지도 궁금하네요.

그리고 지구의 자료들을 담아서 보냈다는게 이 우주선 맞나요?




A;

파이어니어 10호는 1972년 3월 2일에 11호는 73년 4월 5일에 지구로부터 우주로의

먼 여행을 떠났습니다.



10호가 탐사선들 중 최초로 수행한 임무는 소행성대 통과, 목성관측등입니다.

9월 1일 기준으로는 121억 6천만 킬로미터(22광시, 79.4 AU : 1AU는 지구와 태양

사이의 거리) 떨어진 곳을 비행하고 있으며 멀어지는 속도는 초속 12.24킬로미터입니다.

지구와의 직선거리는 그러나 속도가 더 빠른 보이져 1호에 의해 69 AU 지점에서 추월당

했으며 그후 1년에 약 1 AU씩 차이가 벌어지고 있다고 합니다.



임무는 1997년 3월 31일 종료되었으며(당시 신문에 크게 나기도 했었죠) 인류에

대한 봉사를 마치고 자유인이 되어^^ 우주를 날아가고 있습니다.



정밀한 자세제어에 의해 그 접시형 안테나를 지구를 향해 정확히 맞추어야만 신호를

송신할 수 있는데 99년경 쿠이퍼 대에서 소행성에 의해 파괴되었을지 모른다는

추측을 깨고 가끔 온전히 신호를 송신하고 있으며(파이어니어 자체는 아직 전원도

충분하나 거리가 워낙 먼 관계로 큰 안테나가 아니면 관측이 어렵습니다.) 가장 최근

에는 지난 7월 14일 스페인 마드리드의 심우주 관측소에 파이어니어가 내는 약한 전파

가 3시간동안 각 1분여동안 관측되었다고 합니다.(눈물이 나려 그러네요.. "나 살아있어

요.."라고 하는걸까요 ^^;)



파이어니어 11호는 토성을 최초로 관측했으며 태양계 밖의 입자를 보고하고 1995년

9월 30일 임무를 종료하였으며 400만 광년 떨어진 은하를 향해 항진하고 있습니다.

애석하게도 11호는 임무종료 두달후 관측된 후로는 아직 소식이 없습니다.

(낮은 가능성이지만 파괴되었을 수 도 있겠죠)



모든 탐사선(파이어니어 10,11호, 보이져 1,2호)에는 각각 순금으로 도금된 알루미늄제의

그림판이 있습니다.

pioneer2.gif


맨 위의 두개의 공은 물분자를 뜻하고 방사형은 태양으로부터 각 별의 거리를

맨 아래는 각각 탐사선의 항진경로를 그려놓았습니다.



우주계획에 대한 경제논리로 미국은 우주탐사 계획을 많이 축소시켰고 미국이외에는

거의 이런걸 하려는 나라가 없죠. 저는 우리나라가 해서 세계인들에게 희망을 주었으면

합니다만.. ^^



끝으로 소개하는 다음 글은 보이져에 실린 지미 카터 대통령의 메시지라고 합니다.



이것은 작고 먼 한 세계로부터의 선물이며, 우리의 소리, 우리의과학, 우리의 영상,

우리의 음악, 우리의 사상 그리고 우리의 느낌의 증표입니다. 우리들은 당신들과 함께

할 수 있도록 우리의 시대를 살아 남기를 시도할 것입니다. 우리는 언젠가 우리가

직면한 문제들을 해결해서 은하 문명권에 참여하게 되기를 희망합니다. 이 기록은

우리의 희망과 우리의 결의, 그리고 방대하고 경이로운 우주에서 우리의 친선을 나타

내는 것입니다. - 지미 카터, 미국 대통령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