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조선일보 기사 - "산업기능요원 내년부터 줄인다"

글쓴이
이해원
등록일
2002-04-04 09:08
조회
6,237회
추천
0건
댓글
5건
최돈걸(崔燉傑) 병무청장은 3일 "병역자원 감소에 따라 대체복무제도의 단계적 축소 및 폐지를 추진중이며 우선 내년부터 산업기능요원의 축소를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최 청장은 이날 국방부에서 본지와 단독 인터뷰를 가진 자리에서 이같이 밝히고 "2004~2005년엔 상근예비역을 현재의 현역에서 보충역으로 대체하고, 전경 및 교도소 경비교도 등도 2007년까지 단계적으로 축소·폐지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병무청은 국방부 및 관련 부처와의 협의를 거쳐 다음달 중 대체복무제 축소 폐지방안을 확정할 계획이다. 산업기능요원은 산업체에 3년간 근무함으로써 현역복무를 대신하는 것으로 연간 1만7500여명 수준이다.

최 청장은 또 최근 논란이 일고 있는 징병제의 모병제 전환 문제에 대해 "징병제를 모병제로 전환할 경우 인건비만 5배가 늘어나는 등 예산부담이 급증하며 현재의 남북 대치상황과 병역자원 수급 전망 등을 감안할 때 당장 시행은 어렵고 장기과제로 검토할 사항"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복무기간 단축문제에 대해 “복무기간을 1개월 줄일 경우 매년 1만2000명 정도가 추가로 현역으로 입대해야 하는데 병역자원이 급감해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최 청장은 이와 함께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대한 대체복무제 허용문제에 대해선 "국민개병주의적 징병제 하에서 병역을 면제하는 대체복무제를 인정할 경우 병역 형평성을 저해하고 우리 안보상황과 다수 국민의 정서에 배치되기 때문에 허용할 수 없다"고 불허 입장을 분명히 했다.

( 庾龍源기자 kysu@chosun.com )

-----------

요원하실 분들 빨리빨리 편입하셔야 겠군요.
병무청의 입장은 역시 '대체복무제 폐지'인것 같습니다.
저는 상근예비역인데, 없어지기 전에 빨랑 갔다온 후 유학을 생각해 봐야겠슴다 :)

  • TRIGGER ()

      전문연구요원도 아무래도 잘 안 풀릴 것 같습니다.

  • 김덕양 ()

      국방부 입장은 현역 70만을 유지하는 것으로 주장해야 만의 하나 군의 전체 숫자를 줄이게 되도록 정부에서 요구할때 다른 신 무기라도  살수 있도록 예산을 더 따낼 수 있을테니까요. 각 부서간 파워게임의 일종인  같습니다. 잘 되기만 바래야죠.

  • 김덕양 ()

      이럴때 정부에서 과감하게 국방관련 기술개발에 예산이라도 확 편성해주면 좋을텐데. 에구...그냥 희망사항이었습니다.

  • 소요유 ()

      전 솔직히 비관적인데 아마도 박사과정에게 약간의 혜택이 남아있는 상태로 결론나지 않을까 예측해 봅니다.  완전 없애기에는  여론이 좀 있을 거고.  일단 과기부나 교육부쪽에 움직임이 있으니까 쐐기밖는 차원의 병무청장 기자간담회 같습니다.  국방부 입장으로는 없애고 싶겠지만  (모두 국방부 공무원 만드는 거니까),  완전히 없애기에는 좀 힘들다고 봐야겠죠. 다른 형태, 즉 더 수를 줄이고  특수한 경우에만 혜택을 주는 방향으로 갈겁니다. 교육부 공무원 (대부분 서울대 사대출신이라고 들었습니다)들이  자기 후배들을 위하여 얼머나 힘써줄까가 얼머너 살아남는냐의 관건 이겠죠.

  • 박철호 ()

      이공계 기술인력에 대한 싸구려 취급의 원천인 병역특례는 마땅히 폐지되어야 합니다. 병역특례 때문에 기업에서는 우수인력을 단물만 빨아먹고 그냥 버리는 결과를 낳았습니다. 구인공고하나만 때리면 명문대 학생들이 개떼처럼 몰려드는 병역특례... 문제가 많습니다. 또한 이들이 하는일의 대부분은, 대한민국 국가발전이 아닌, 사주의 배불기 밖에 없습니다.

목록


취업/직장/스타트업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과학기술인 전직제한 반대 투쟁 (2004년) sysop 11-11 17304 3
7934 현중 vs TEL 첫 직장 고민입니다. 진로고민생2 11-07 387 0
7933 중간 터지고 하도 답답해서 여기라도 글 올려봅니다 댓글 2 망가스 11-06 599 0
7932 안녕하세요 첫 직장 고민글 올립니다. 댓글 2 코린이 11-02 537 0
7931 물리과 진로를 어떻게 해야할까요 ksm9412 10-26 273 0
7930 27살에 공대입학 후 31살 취업 가능한가요? 댓글 3 키키12 10-24 1038 0
7929 생각없이 살고, 엄청후회합니다. 한탄글입니다... 댓글 8 립톤홍차 10-19 1616 0
7928 반도체 회사에 관하여 진로 조언을 구합니다. 댓글 2 닉네임0643 10-18 764 0
7927 대학생 스타트업 경험이 취업시에는? 댓글 2 분홍슬리퍼 10-18 519 0
7926 전기,전자과 직무를 어떻게 정해야할까요.. fffccc 10-15 413 0
7925 아날로그 회로 설계자 커리어 망크 10-13 457 0
7924 취업에 대하여 질문드리고 싶습니다.*정밀화학 서두원 10-06 380 0
7923 연구경력없는 아이비리그 석사 대기업 취업? 댓글 2 미국공돌이 09-24 911 0
7922 보충역 석사 전문연구요원 취업시기 질문 댓글 1 석박사통합 09-12 487 0
7921 삼성 ? spk? 박사? 미국? 인생 커리어 조언좀 부탁드립니다 댓글 10 많이배우겠습니다 09-10 1769 0
7920 직장 선택에 있어 조언을 구하는 글 댓글 4 내일은fgh 09-10 1345 0
7919 전자전기공학과 취직질문 댓글 2 에에엥 09-08 991 0
7918 망한 박사는 어디로 가나요? 댓글 3 석박통합꽥 09-05 2451 0
7917 생산기술 엔지니어는 기계과 자리가 별로 없나요? Sch18 09-02 976 0
7916 디지털 기술력이란 무엇일까요? 댓글 1 은하누나 08-23 566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