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의 미국 경제 "중국 의존도 점점 더 심화"

글쓴이
네이파도  (213.♡.127.48)
등록일
2008-12-27 13:49
조회
3,014회
추천
0건
댓글
0건
tvnews.media.daum.net/foreign/view.html?cateid=1007&newsid=20081227074511625

< 앵커 >

경제위기가 심화되면서 미국이 최대 채권국 중국에 의존하는 정도가 점점 심해지고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졌습니다. 신 뉴딜 정책을 펴야할 오바마 행정부 역시 중국 자본에 의존해야 되는 상황입니다.

워싱턴 원일희 특파원입니다.

< 기자 >

'중국인의 호주머니는 두툼해지고, 미국인의 주머니는 비어간다'
뉴욕타임스가 위기에 빠진 미국 경제의 현주소를 진단한 기사의 제목입니다.
중국이 보유한 미 재무부 발행 채권은 6천5백억 달러.
미국 공공부채의 10%는 중국으로부터 빌린 돈입니다.
지난 수십 년 동안 미국민들이 과도한 소비를 하는 동안 중국인들은 싼 제품을 수출해 번 돈을 미국 정부 발행 채권과 정부가 재정지원하는 페니메이나 프레디 맥 같은 모기지 기관에 투자해온 결과입니다.

값싼 중국 제품은 미국의 인플레이션을 억제시켰고, 중국 자본의 유입은 미국 정부의 재정 적자를 메워준 긍정적 효과도 있었습니다.

문제는 미국 정부가 중국으로부터 빌린 돈을 미래 성장동력을 마련하는데 사용하지 않고, 이라크 전비에 충당하거나 흥청망청 소비로 써버렸다는 사실입니다.

전문가들은 이를 마약 중독 현상과 다름없다고 지적했습니다.
앞으로 투입될 공적자금 7천억 달러와 오바마 행정부의 대대적인 경기부양책을 위해선 더 많은 돈이 필요합니다.

미국은 필요한 돈의 상당부분을 중국에 의지하게 될 것이고, 미국의 중국 의존도는 더 심화될 것이라고 뉴욕타임스는 진단했습니다.

================================================================

미국의 시대는 저물고 중국의 시대가 도래한다는 소식이네요.
세계경제의 축이 미국에서 중국으로 기운다는 것이죠.
한국은 지나친 미국 올인정책, 사대주의 정책을 버리고 중국에 대해서 다시 생각해봐야 될 시기라고 봅니다.


손님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10140 싸이엔지 비밀번호 찾을 수 없나요? 댓글 2 블랙홀 02-11 3355 0
10139 첨단 의생명과학과 윤리에 관한 온라인 시민토론방 참여자 모집 댓글 2 김은초 02-06 3147 0
10138 급해서 그런데요ㅠ 전자과 질문 3개만 할께요ㅠ 댓글 2 공학도입니다 02-03 5069 0
10137 여기 진로상담 해주시는 분들 참 친절하신것 같아요 댓글 1 cjhi 01-27 3168 0
10136 취업대란이 오니 인사과는 신났군요 댓글 3 파트라슈 01-22 3876 0
10135 이명박 정부는 독일을 바라봐야 합니다 댓글 3 도이체 01-22 3731 0
10134 답변글 [re] 독일 저력은 1200개 중소기업 인랜드 02-12 3876 0
10133 로그인을 하고 싶습니다. 가입희망자 01-17 2975 0
10132 비밀번호 요청 김정용 01-16 2997 0
10131 아 답변이라도 해주셔야하는거아닌가요 dd 01-15 3164 0
10130 허생전 패러디 장수생전입니다 체게바라28 01-09 6497 0
10129 돌아온 백수=보라탱이 댓글 1 보라 01-08 3613 0
10128 저 왜 가입비밀번호가 안올까요 dd 01-07 2943 0
10127 비참한 공학도의 미래 공학만 30년 12-28 3425 0
열람중 위기의 미국 경제 "중국 의존도 점점 더 심화" 네이파도 12-27 3015 0
10125 무역거래에서 중국 위안화가 달러 대신에 사용을 시작 댓글 5 나라살림 12-27 3877 0
10124 2조달러의 힘, 중국 '아시아 경제맹주화' 금은동 12-27 3030 0
10123 '중국의 야심' 위안화 기축통화로 재무환경 12-26 2787 0
10122 근로자 해고를 쉽게 만든다 갤리선 12-26 3044 0
10121 교사, 방학기간 무임금 방안 고려 댓글 1 리모 12-26 3698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