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의 딸 성적표

글쓴이
리영희
등록일
2021-09-01 23:10
조회
771회
추천
0건
댓글
0건
법무장관을 지낸 바 있는 한나라당 박희태 씨는 "검찰조직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우수한 조직이라, 그냥 그들이 알아서 하도록 가만히 놔두면 된다"고 한 적이 있다.
많은 정치인을 배출한 일등 경상도 신문 조선일보에서는 오늘도 남의 딸 성적표내용을 기사제목으로 걸고 있다.
우리나라에서 제일 우수한 법원 검찰청 조직의 몇 몇 사람과 언론사 편집권을 가지고 있는 몇 사람이 오늘도 읽는 이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제목을 달아 놓고 집단 구타를 정신적으로 가하고 있다.
"검찰에 감히 손을 데려고 까불면, 네 사돈의 팔촌은 물론, 딸의 미래나 성적표도 다 공개한다"
고 보여주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우수하고, 가장 힘이 센 두 집단의 협치를 오늘도 목도하노라니, 참 씁슬하다.

인간은 본래 부정적이고 어두우며, 쓰레기 같은 존재가 아닌가, 저들의 행동을 보며 생각하게 된다. 그렇게 배가 아파서 집요하게 티끌을 모아 제 눈의 들보는 보지 못하지 않는가?
누구는 아들이 군대를 안가서 대통령도 못되는데, 이런 기회로 남의 딸 신세를 완전히 망쳐놓자고 덤벼드는 꼴 이라니.
서로가 서로를 한심하다고 생각하며 경원하고 증오하는 세상, 저들이 원하는 그런 세상 아닌가?
(다 갈기 갈기 찢어서 못 뭉치게,...)

3등은 잘 한건데 24등은 못한 건가? Who cares?

목록


펀글토론방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7638 비겁하고 책임감 없는 미국의 어른들 (경찰 포함) 시간 05-10 332 0
7637 이영훈의 왜곡을 영어책 한방으로 보낸 이민진 댓글 1 시간 04-26 336 0
7636 방역을 못했다고 왜곡하는 ... 댓글 1 리영희 02-22 414 0
7635 피를 토한다는 류근일 글을 보고 시간 01-31 438 0
7634 찰지고 통쾌한 욕설 - 줄리아 가너 (배우) 시간 01-26 509 0
7633 내기를 한번 해보면 어떨까? 시간 01-24 392 0
7632 삼프로 티비 - 안철수 편 (이공계 출신) 리영희 01-05 506 0
7631 부동산 허영심만 부추기는 말도 안되는 기사 리영희 12-03 508 0
7630 Olympic 메달의 의미 - 하형주 리영희 11-23 489 0
7629 donga- 패배자 입장에 있는 시각의 기사 시간 11-11 539 0
7628 쭝앙- 왜곡된 오이시디 2000-2060 경제 보고서 댓글 1 시간 11-09 576 0
열람중 남의 딸 성적표 리영희 09-01 772 0
7626 Atlanta spa 총기 사건: 명복 빕니다 리영희 03-21 977 0
7625 가디언십 익스플로이테이션 리영희 06-26 1660 0
7624 2015년에 본 2020 년? 리영희 06-11 1224 0
7623 수 초내 코로나 바이러스 검출하면 좋겠으나 묵공 05-20 1317 0
7622 n번방 방지법 어떻게 생각하세요? 나루토 05-12 1282 0
7621 삼성바이오 관련 보스톤 "바이오젠", 슈퍼전파자로 시간 04-14 1282 0
7620 코로나 검체 취합 검사법이 널리 쓰이게 될까? 댓글 2 묵공 04-10 1635 0
7619 마스크 쓰고 좁은 간격으로 길게 줄을 선... 시간 04-09 1272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