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 오랜만이네요.

글쓴이
mhkim
등록일
2017-07-07 06:48
조회
1,689회
추천
0건
댓글
7건
여기에 글을 올릴때는 회사에 다니고 있었는데 지금은 다른곳에 있네요. 정말 세월 빠르네요. 제가 이곳에서 글을 올리고 가끔씩 댓글도 달았고, 결국 그 글들에 대한 책임감(?) 때문에 다시 오게 되었습니다. 이곳이 생긴지 15년이 지났는데 아직도 이렇게 살아 있으니 참 고맙게 여겨집니다. 이게 다 누군가의 보이지 않는 노력 덕분이겠죠.

  • 돌아온백수 ()

    잘 지내셨어요? 눈에 익은  id  이네요. 잘 오셨습니다.

  • mhkim ()

    고맙습니다. 제가 여기 글을 올릴까 조금 고민을 했습니다. 왜냐하면 완전히 다른 분야로 옮겼거든요. 나쁘게 이야기하면 일종의 배신(?)이고, 좋게이야기 하면 쇼생크 탈출(!)이라고 할까요. 다시 엔지니어를 할 일은 없을것 같습니다.  그래도 제 경험이 누군가에게는 분명히 도움이 될 수도 있을것 같아서 다시 글을 올렸습니다.

  • 공돌이의삶 ()

    어떤 분야로 옮기셨는지 여쭤봐도 될까요 ?

  • years ()

    오랜만에 보는 아이디네요~~

  • 엔리코 ()

    잘오셨습니다. 쇼생크 탈출이면 또 어떻습니까 ㅎ

  • tSailor ()

    이야기 보따리 좀 풀어주세요. 궁금합니다.

  • mhkim ()

    이야기를 하자면 참 긴데... 민경채라고 아시나요? 저도 나이가 있으니 시간을 좀 더 벌고(돈은 절대로 아니고요 ^^; 수입은 엄청 줄었죠...) 미력하나마  이공계의 미래에 조금 더 도움이 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었습니다. 이쪽 글을 타분야 진출로 옮겨야 하나요?

목록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14396 요즘 핸드폰을 쓰면서 인터넷으로 무선충전할수 있는 기술이 있었으면 좋겠네요 owkljf 07-16 253 0
14395 2002년부터 함께했던 이곳~ 이젠 안녕! 댓글 6 김커피 07-16 769 0
14394 하늘을 막은 고층 아파트들 댓글 40 시간 07-15 795 0
14393 교차점 댓글 5 느릿느릿 07-13 561 0
14392 미국발 세계 무역전쟁이 눈앞에 다가왔다. 댓글 13 예린아빠 07-04 794 0
14391 학사장교, 남자 나이 30, 그리고 삶에 대하여 댓글 7 겸손 06-28 860 0
14390 대전에서 자취방 구할 때 댓글 2 KAI가즈아 06-24 527 0
14389 LG디스플레이 희망퇴직... 댓글 2 이주남 06-21 1863 0
14388 한 걸음 더 뛰는 , 그리고 체력 댓글 7 시간 06-18 910 0
14387 문재인정권은 한국형 뉴딜정책이 필요하다. 댓글 6 지나가다 06-17 771 0
14386 김정은과 트럼프는 어떤 연유로 만날 수 있었을까? 댓글 39 예린아빠 06-16 908 0
14385 제조업 기술직들은 사람들 못구해서 난리네요.. 댓글 14 이주남 06-15 1725 0
14384 자신만의 미래에 대한 비전 확신하시나요?? 댓글 9 onlypractice 06-14 1185 0
14383 민심과 관련없는 조중동 댓글 17 시간 06-13 768 0
14382 강하게 드리워진 망국의 그늘 댓글 39 토루크막토 06-12 1433 0
14381 답변글 가짜 뉴스의 시작 댓글 1 tSailor 06-14 548 0
14380 한국에서 계속 살 수 있을까요? 댓글 7 이주남 05-21 2131 0
14379 한국 공학 자체에 미래가 없는거 같은데요 댓글 14 동네북 05-18 2757 0
14378 자식은 부모의 거울: 박근혜 vs 김정은 댓글 7 시간 05-06 1078 0
14377 중미 패권경쟁이 우리에게 의미하는것 댓글 26 예린아빠 05-05 1180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