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만가설 증명설...

글쓴이
mhkim
등록일
2018-09-22 06:31
조회
1,945회
추천
0건
댓글
7건
수학은 잘 모르지만 리만 가설이 난제라는 것은 알고 있습니다. 그런데 유명한 수학자가 증명을 했고 곧 그 결과를 발표한다고 하네요. 잘못된 증명일수도 있지먼 제가 주목하는것은 그 분의 나이입니다. 그 나이에도 그렇게 활동한다는게 놀랍습니다. 우리는 언제쯤 그렇게 될까요. 다른 나라를 별로 부러워한적은 없는데 이런건 부럽네요.

  • 연구개발인 ()

    수학 3대난제가 페르마정리 리만가설 골드바흐추측 이었던가요?? 그중 두개가 풀리면  인류의 지적수준이 확장하는거죠..... 인간의 가장 예술적이고 최상의 학문은 수학이라고 봅니다

  • 퀀텀팩토리 ()

    저도 그 기사 봤을 때 제일 먼저 제 이목을 끌었던 것은 그 분의 나이였습니다. 우리나라 연세로 90이나 되시더라고요. 개인적으로 증명이 성공했으면 좋겠습니다. 인류 최고의 난제 중 하나가 풀렸으면 하는 바람도 있지만 그보다 나이가 많아도 뭔가를 이룩할 수 있다는 교훈을 그 분을 통해 저 포함 많은 사람들이 받게 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세아 ()

    나이가 너무 많으셔서 정신적으로 불안정한 상태이기에 저런 일들을 벌이고 계신다는 것이 일반적인 설입니다. 그 분은 지난 몇 년 간 유명한 난제들을 증명했다셨으면서도 논문도 내질 않고 결과도 없던 일들이 몇 번 반복되었던터라... 안타깝게도 당대의 위대한 학자가 안타깝게 늙으신 모습일 가능성이 아주 높습니다. 나이를 이길 장사는 거의 없는 듯 합니다.

  • 세아 ()

    요즘엔 자기 나이에 0.8을 곱해야 한다할 정도로 육체적 정신적으로 과거에 비해 훨씬 더 건강해진 것 같습니다. 실제로 활동하는 수학자들 중에는 60이 넘어서도 의미있는 연구를 하는 경우가 종종 있거든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90 가까워지면... 그 연배의 수학자가 무언가를 이룩했단 역사를 본 적이 없습니다

  • 통나무 ()

    현재 정년에 가까와지는 분들이, 한국에서 대학이 팽창하고 교수 봉급이 어느정도 올라간 상태에서 시작하신분들이라...이제 한국에서는 시작이라고 봐야할것 같습니다.
    석사따고 여기저기서 오라고 하다 봉급두배준다고 한 대학에 간 그런 시절에 자리잡은 분들이 이제 퇴직에 가까와 오고, 그때 집이라도 사둔분들은 퇴직연금에 올라간 집값까지 따지면 퇴직후에도 공부할 경제적 여력이 되는 분들이 많이 나오실때라.....
    물론 멘탈이 안가갔을경우죠...
    퇴직들 하시고 계속 연구들 하시더라고요. 문제는 체력적인 면과, 그동안 만들어놓은 네트웍이 단지 교수시절 권력관계였는지 아니면 진짜 연구를 통한 네트웍인지...그런 관리면에서 연계점이 없으면 홀로 떨어지게 되는 경우도 보이고...

  • 남영우 ()

    해당 내용에 대한 반응들로 보건대 그냥 증명하지 못한 것으로 끝난 분위기인가 봅니다. 아무래도 워낙 과거에 뛰어난 업적을 가진 수학자의 발표라서 주최측에서 최소한의 검증을 요구하지 못하고 발표를 하게끔 한 것 아닌가 하는 느낌도 있습니다.
    난제의 증명보다는 과거의 업적 및 해당분야의 발전 희망 등을 이야기하는 강연이었으면 훨씬 좋을 뻔 했습니다.

  • aquarium ()

    https://en.wikipedia.org/wiki/Susan_G._Finley

    이 분을 빼먹을 수 없겠지요?
    단일 회사 근속년수 60년, 영화 롤모델로도 나왔고,
    주노나 큐리오시티를 포함한 대부분의 궤적을 A4 수백장과 연필로만 계산한다고 들었던거 같네요.

목록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공지 질문과 상담은 용도별 게시판을 이용하세요 sysop 04-20 410 0
14477 과학기술부와 집배원 새글 시간 06-26 72 0
14476 [KISTEP]기술영향평가 시민포럼 및 온라인 참여 안내 새글 셩셩 06-25 52 0
14475 CFD 시뮬레이션에 관련하여 문의 좀 드립니다.(절박합니다.) 댓글 3 희찬도경아빠 06-20 252 0
14474 유조선 피격과 홍콩 시위 댓글 12 예린아빠 06-18 475 0
14473 대규모 재정투입형 뉴딜정책 아직 유효할까? 댓글 3 지나가다 06-16 229 1
14472 36년 만의 u-20 월드컵 4강 댓글 3 돌아온백수 06-16 301 0
14471 대만도 노벨 화학상이 있는데 댓글 1 컴과학자 06-13 452 0
14470 입시 수학은 암기. 학문으로서의 수학도 암기일까요? 댓글 6 뭐랄까33 06-11 685 0
14469 신문이란 무엇인가? 댓글 2 시간 06-08 343 0
14468 미중 무역전쟁과 한국경제 댓글 28 예린아빠 06-03 1099 1
14467 인보사 사태에 대해서 댓글 6 mhkim 05-29 625 0
14466 봉준호의 칸 대상, 그리고 한국영화 백주년 댓글 15 돌아온백수 05-26 791 1
14465 십년... 죠지 다불유 부쉬도 화해를 하는데... 댓글 1 돌아온백수 05-24 491 0
14464 무능한 정치...........(예린아빠)에 대한 소회 댓글 2 유레카1 05-16 605 0
14463 격화되고있는 미중 무역전쟁 댓글 5 예린아빠 05-14 717 0
14462 도공--이제라도 이름을 바꿔야 한다 댓글 2 유레카1 05-11 558 1
14461 싸이엔지 후원 받나요? 댓글 2 익명좋아 04-26 787 0
14460 무능한 정치가 세상을 망치고 있다. 댓글 24 예린아빠 04-26 1269 2
14459 윤중천과 잘 어울리는 우리 지도층 댓글 1 시간 04-17 700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