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티븐 호킹이 타계했군요

글쓴이
프로네시스
등록일
2018-03-14 16:24
조회
1,233회
추천
0건
댓글
2건
초등학교때부터 그의 책을 읽고 전기를 읽고 물리학도의 꿈을 꾸었던 물리학도로서... 지금은 엔지니어의 삶을 살고있지만... 엔지니어가 되고서도 그의 소식과 기사를 접하며 기억의 한 곳에 살아 있었던 유명인... 시한부 인생을 비웃듯 70을 훌쩍 넘기며 마치 불사신처럼 언제까지나 살아있을 것만같던 과학자...

그냥 마음이 착잡하네요... 어린시절 내게 조만간 우주에 대한 궁극의 답을 찾을거라고 속삭였던 과학자...그의 생각을 더 듣고 싶은데.. 그러지 못한다는 생각에 안타깝네요

  • 시나브로 ()

    학부생때 '시간의 역사'를 이해도 못하면서 힘겹게 완독했던 기억이 납니다.
    많이 팔렸지만 안읽힌 책 2순위가 이 책이라는 얘기도 있더군요.
    물론 1위는 당연히 성경이구요.

    극복하기 어려운 신체적 난관속에서도 항상 낙천적 성격을 지닌 진짜 멘탈갑의 위대한 과학자였습니다.
    천국에서도 블랙홀과 함께 즐겁게 보내시길 기원합니다.

  • 예린아빠 ()

    저 역시 "시간의 역사"를 아주 열심히 읽었던 기억이 납니다.

    읽으면서 이과생(물리학도)는 이걸 소설책 읽듯이 읽는가 보다...라고 생각했는데...
    시나브로님 글을 보니 꼭 그건 아니였나 봅니다...하하

목록


자유게시판

게시판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추천
14452 복잡한 세상 간단하게 보기 댓글 4 새글 예린아빠 03-20 261 0
14451 구글이 없던 시절에는 어떻게 논문자료를 찾으셨나요? 댓글 3 kizer 03-18 417 0
14450 화학/화공 연구원 불임/난임 사례 댓글 11 라이언파 03-03 876 0
14449 광주과기원과 국립대 놔루고 한전공대를 왜 하는거죠? 댓글 3 지나가다 03-01 1091 0
14448 M&A를 하게 되면 어떻게 되나요? 댓글 3 붉은밭 02-21 558 0
14447 정치 무능의 시대 댓글 9 예린아빠 02-20 762 0
14446 재판을 정쟁의 도구로 삼는 쓰레기 판새들 댓글 18 리영희 02-01 892 0
14445 답변글 회원 레벨 강등 예고 공지 댓글 1 sysop 02-04 774 0
14444 스스로 제 자신이 답답한데 어떻게 해소해야할지 모르겠습니다 댓글 6 아줄레주 01-16 1414 0
14443 ‘속도’와 ‘속력’이라는 용어 정의에 대한 재고 댓글 6 붉은밭 01-12 865 0
14442 스카이캐슬 고증 오류 댓글 2 지나가다 01-12 1313 0
14441 논문 쓸 때 표절 검사? 댓글 5 붉은밭 01-12 638 0
14440 자신감: 독립 vs. 의존 댓글 2 리영희 01-11 586 0
14439 2019년 몇가지 전망 댓글 3 예린아빠 01-02 1593 0
14438 무균실과 참 건강 댓글 2 시간 01-01 697 0
14437 국채 발행과 상환 농간.... 댓글 34 freude 12-31 963 0
14436 이론이 관찰을 결정한다. 댓글 4 프로네시스 12-25 775 0
14435 기관장 흔들기... 댓글 11 mhkim 12-10 1072 0
14434 중미 무역전쟁... 김정은 방남 ...선거법 개정 댓글 15 예린아빠 12-10 676 0
14433 ‘세계 1%연구자’ 조선영 교수 임용 10번 탈락 댓글 7 붉은밭 12-03 2198 0


랜덤글로 점프
과학기술인이 한국의 미래를 만듭니다.
© 2002 - 2015 scieng.ne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